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작가 정보 더보기
노경희 Noh, Kyounghee

Slade School of Fine Art, UCL (영국) Fine Art 석사
서울대학교 서양화 학사

수풀 (Foliage)

종이에 연필
48x63cm (15호), 2014
작품코드: A034-012

렌탈요금: 69,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800,000원

* 운송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view in room

거실 1  /  White
공간
 / 
배경색

큐레이터 노트

풍경에 도취하여 걸음을 옮기다 보면 문득 내가 어느 곳에 있는지 알 수 없을 때가 있다. 노경희 작가의 작품은 이렇게 무심코 시선을 돌리다 발견하게 되는 풍경을 화면 위에 담아낸다. 그녀는 여행하면서 찍는 사진 풍경 속에서 소재를 발견하는데, 무수히 많은 순간 중에 한순간을 포착하여 그 장면을 캔버스에 옮기는 것이다. 자꾸만 할 말이 없다고 하는 작가의 말에는 말하고 싶은 것을 말로 표현할 수 없다는 것으로 받아들일 수 있다. 풍경을 보며 언어로 설명될 수 없는, 오감으로 경험한 감각들이 그림으로 옮겨지는 과정에서 첨가되고, 어딘가에서 볼 수 있지만, 어디라고 설명하기 어려운 풍경의 장소는 관객에게 새로운 이야깃거리를 만들어 준다. 관객에게 풍경 저 너머의 공간을 상상하거나 그 속에서 새로운 이야기를 떠올릴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다.

추천 이유

노경희 작가 특유의 섬세한 감성과 빛을 흡수하는 목탄의 특성이 어우러져 왠지 모를 따뜻함이 느껴지는 작품입니다. 화면을 채우는 흑백 스케치의 담백한 매력이 한 폭의 멋진 동양화 또는 흑백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것 같기도 합니다. 작품의 배경이 되는 곳은 어디에도 있을 법하지만, 어디라고 딱 집어 말할 수 없어 우리는 장소의 의미보다 그 공간이 자아내는 느낌의 전달에 집중하게 됩니다. 작품을 통해 바쁜 일상에 휴식의 공간을 마련해보시길 바랍니다.

노경희 작가의 다른 작품

[A034-001] Dawn[A034-002] Diving[A034-003] Mirror[A034-004] Glimpse[A034-005] 숲3 (Forest3)[A034-006] Cavewaterfall[A034-007] A Man with a Parasol[A034-008] Untitled (Reflection)[A034-009] 건너편 버드나무 (Willow on the Other Side)[A034-010] 건너편 숲을 보다 (Woods on the Other Side)[A034-011] 나무 (Woods)
현재 작품
[A034-013] 길가의 나무들 1 (Looking Up on a Road 1)[A034-014] 나무 (A Tree)[A034-015] 숲2 (Forest2)[A034-016] Stream[A034-017] 사려니 숲[A034-018] 숲_201602(Forest_201602)[A034-019] 숲_201512(Forest_Kassel_201512)

추천 작품

[A118-011] Artemis[A378-016] 데미안 1[A176-021] 문門 없는 문門 (Gate Exists or Does Not Exist)[A553-019] Abstract Letters: Recording inner language[A134-051] 기억[A091-003] Taxi driver[A516-027] Vortex, Invisible axis #10-1[A334-012] 마음이 날다_27[A450-001] yellow oasis[A440-024] 37°23'35.0"N 127°05'02.7"E[A258-065] Practice[A264-057] 덕수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