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반가우니까 최대 80% 할인

신규고객 한정 월 33,000 원 >

사이즈

공간에 딱 맞는 그림 사이즈

어떤 사이즈의 작품을 골라야할지
고민된다면 참고해보세요.

그림을 걸어둘 공간을 선정했다면, 이젠 그림 크기를 결정할 차례. 감상에 특화된 공간인 전시장과 달리, 층고가 낮고 가구와 생활용품들이 가득한 생활공간은 같은 사이즈의 그림이더라도 상대적으로 커보이기 마련입니다. 먼저 그림을 걸 공간에 천장부터 바닥까지의 높이 또는 선반까지의 높이와 벽 너비를 측정한 후, 그림을 걸어둘 공간의 여백을 고려해서 크기를 결정해보세요. 최소 사방 20cm 이상의 충분한 여백을 두고 그림을 걸어야 공간이 좁아 보이지 않는 인테리어를 완성할 수 있습니다.
20호 이하의 작품

20호 이하의 작품들은 상대적으로 크기가 작기 때문에 너무 넓은 공간에 걸면 오히려 공간이 비어보일 수 있습니다. 때문에 이런 작품들은 책상 혹은 잘 정돈 된 캐비닛처럼 허리보다 높은 높이의 가구들과 함께 매치하는 것이 좋은데요. 또한 이런 작은 사이즈의 작품은 바닥에 내려놓거나 벽에 기대어 세워두는 것보다는 벽에 거는 것이 훨씬 멋스럽게 보일 수 있습니다. 만약 가지고 있는 그림이 너무 작아 벽에 빈 공간이 너무 크게 느껴진다면, 비슷한 크기의 작품 여러 점을 함께 걸어보세요. 하나의 작품을 걸었을 때와는 또 다른,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습니다.

20호 이상 40호 이하의 작품

해당 호수의 작품들은 너무 크지도, 작지도 않은 적당한 사이즈이기 때문에 꼭 추천 하는 장소가 아니더라도 공간의 여백과 작품의 형태만 잘 고려하면,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만능 아이템이 될 수 있습니다. 굳이 추천을 드린다면 높이가 높지않은 테이블과 의자, 그리고 케비넷과 함께 스타일링 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이 때 가지고 계신 작품이 가로형이라면 가로로 긴 가구 위에 거는 것이, 세로형이라면 상대적으로 길이가 짧거나 폭이 좁은 가구 위에 거는 것이 시각적으로 안정감을 줄 수 있습니다. 더불어 작품을 벽에 걸지 않고 캐비닛 위에 놓아두거나 벽에 기대어두는 것도 좋은 연출법이 될 수 있습니다.

40호 이상 60호 이하의 작품

침대의 헤드보드 위, 다이닝룸의 테이블 위를 장식할 그림을 찾으신다면 40호 이상, 60호 이하의 작품들을 추천드립니다. 침대나 테이블과 같이 어느정도 높이감이 있는 가구 위에는 너무 큰 그림, 혹은 작은 그림보다는 포인트가 되어줄 수 있는 적당한 사이즈의 작품을 거는 것이 가장 중요한데요. 이 때 가장 부담없이 걸 수 있는 작품의 사이즈가 바로 40호 에서 60호 이하의 작품들입니다. 세로형, 가로형 어떤 그림을 걸어도 좋지만, 작품의 가로 길이가 침대 혹은 테이블의 폭보다 길지 않아야 공간이 안정감 있고 조화롭게 연출될 수 있습니다.

60호 이상 80호 이하의 작품

집의 메인 공간이라 할 수 있는 거실에는 큰 그림 한 점만 걸어도 집 안 분위기가 달라지는 느낌을 받게됩니다. 그동안 허전하게 느껴지던 소파 뒤쪽 벽면에 그림 한 점 걸어보는 건 어떨까요? 60호 이상의 작품은 사이즈에서 오는 압도감이 느껴지기 때문에 인테리어에 중심 역할을 잘 수행해줄 뿐만 아니라, 실내 분위기를 바꾸는 데에도 매우 효과적입니다. 단 소파의 높이가 너무 높다면, 80호의 작품이 너무 크게 느껴질 수 있는데요. 때문에 작품을 걸기 전에 먼저 거실 공간의 폭과 여백의 정도를 고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80호 이상의 작품

80호 이상의 작품부터는 그림의 사이즈가 매우 커지기 때문에 일반 가정 집에서 걸기에 조금 부담스럽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때문에 80호 이상의 작품들은 매우 낮은 가구 위 혹은 가구가 거의 없는 현관 복도같은 공간에 작품을 거는 것이 좋습니다. 가구가 없는 빈 벽에 작품을 걸어야 할 때에는 벽 전체의 비율과 작품의 사이즈를 함께 고려해야 하는데요. 가장 쉽고 안정적인 방법은 폭이 좁은 벽에는 세로형 작품을, 폭이 넓은 벽에는 가로형 작품을 거는 것입니다. 또한 작품의 위치는 사람의 눈 높이에 맞춰, 벽의 중심보다 약간 위에 걸어야 공간도 더 넓어보이고 작품을 감상하기에도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