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채집 - 8

작품
view in room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렌탈/전시중
작품코드: A405-021

식물채집 - 8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7x97cm (60호), 2013

* 운송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1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2,000,000원

렌탈요금: 1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2,000,000원

큐레이터 노트

목선혜 작가는 미정지의 대지가 자신의 호기심을 이끌어낸다고 말한다. 대지 안 식물들의 존재 자체가 주는 사유의 근원을 회화로서 풀어나가며 식물성을 현상화 하는 것이다. 처음은 자화상을 그리지 않고도 ‘나’를 표현할 수 있는 대상으로 식물을 바라보았고, 점차 새로운 눈으로 발견하게 된 그들이 가지고 있는 공간적 이야기를 작품에 담았다. 식물 표현은 분할된 색면 혹은 레이어로 중첩된 화면 위에서 식물을 떠올렸을 때 상상하기 힘든 강렬한 색감의 감각적인 색채로 나타나 분방한 붓질로 축조된다. 여기에서 식물 에너지의 속성이 드러나며 식물성과 내면성, 교감과 생명력이 하나로 통하여 자연의 울림을 자아낸다.

추천 이유

작가는 자연을 매개로 유년시절의 추억을 불러오고, 내면의 눈을 통해서 본 식물을 그리는데 집중합니다. 그렇게 캔버스라는 내면공간 속으로 소환된 식물이라는 제재는 양식적이고 패턴화된 붓질들로 그려져 회화성이 짙고 기하학적인 화면을 구성합니다. 이들은 서로 다른 형태들로 이루어져 있지만 각각의 에너지와 운동성, 스스로 내뿜고 있는 존재감이 결국 한데 어우러져 교감합니다. 서로의 긴밀함이 연결되고 하나의 호흡으로 유지되어 공감하는 작품 속의 자연을 통해, 우리는 사람과 사람의 관계, 삶의 태도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보게 됩니다.

추천 작품

[A249-074] Reflective 16017[A092-025] 자리[A429-001] In the dead of night[A375-003] Rain or sunshine[A340-004] 달을 담다 Ⅰ[A423-008] 무기 weapon_01[A362-020] 영주 부석사 언[A582-005] 저마다의 프레임[A292-023] 도시 야경[A026-023] 배를 저어가자[A060-035] cubing in cube[A020-074] 夢(몽)[A020-001] Beauty town[A405-006] 말라가는 시간[A518-001] 겹1[A465-011] 유리[A377-036] 또 다른 자연[A416-029] Something[A294-036] Drawing-White deer(1)[A071-014] 잠실멜랑콜리아-황무지[A148-012] Illusion of Memory[A006-003] Fallen[A249-071] Reflective 16014[A544-001] 가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