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발뮤다 에어엔진 100% 증정

2월 25일까지!

백만획의 0을 향하여no.8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렌탈/전시중
이상훈 작품 더보기
경기대학교 서양화 중퇴

백만획의 0을 향하여no.8

리넨에 유채
117x80cm (50호), 2018 작품코드 : A0172-0095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구매가격: 3,500,000원

구매가격: 3,500,000원

큐레이터 노트

‘형태가 없는’ 이라는 의미를 지닌 앵포르멜(Informel)은 기하학적 추상을 거부하고 예술가의 즉흥적 행위와 격정적 표현을 중시하는, 2차 세계대전 이후 프랑스에서 시작한 회화운동이다. 우리나라는 1950년대 말에 앵포르멜을 적극적으로 수용하여 본격적인 현대 미술의 장을 열었다. 이상훈 작가는 한국 추상의 근원인 앵포르멜의 부활을 꿈꾼다. 그래서 감상자는 먼저 화면 위의 거칠고 자유로운 붓의 질감을 느끼고, 그것이 상징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생각하게 된다. 이는 캔버스와 물감의 질감, 작품에 대한 해석을 중시하는 앵포르멜의 성격과 맞닿아있다. 이처럼 작가의 손에 의해 탄생한 새로운 조형 언어에는 세밀해진 디테일과 또다른 감각의 전개를 통해 하나의 응집된 에너지 장을 만들고 싶은 작가의 마음을 담아내고 있다.

추천 이유

우주의 모습을 사진이나 영상을 통해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끝없이 펼쳐지는 우주 공간의 광활함과 낯설고 아름다운 모습에 시선을 사로잡히게 됩니다. 그리고 호기심을 갖게 되죠. 이 신비로운 우주는 어디에서 어떻게 시작됐을까 하고 말입니다. 일정한 규칙으로 그린 섬세한 붓 터치는 우리의 감각을 깨우고, 행성이 움직이는 듯한 궤도를 닮아 있는 이 작품을 보고 있으면 하루하루 해야 할 것들을 처리하느라 잊어버린 세상에 관한 관심과 호기심이 되살아나는 것 같습니다. 반복되는 일상의 지루함을 벗어나 새로운 자극을 원하는 분이라면 이 작품이 탁월한 선택일 것입니다.

추천 작품

[A0062-0025] Coexistence no.5[A0335-0002] U-Topos12025[A0729-0061] 미로(Maze)2[A0445-0015] A Machine to clean anything[A0502-0096] 라벤더 향기 속으로[A0459-0028] 일상의 행복-3[A0062-0032] communion 08[A0366-0027] Spreading[A0714-0005] 18_30_270_2 /  16_30_62[A0729-0079] CUBE 3[A0335-0031] U-Topos16020[A0693-0036] PANOPTICON4-voyeurism [A0587-0008] 색조,休의 숲5(Hue Forest5)[A0732-0002] Untitled[A0729-0083] 내 안의 너 3[A0288-0001] 틈, Crevice[A0175-0157] LP Drawing[A0729-0077] CUBE 1[A0491-0053] 자유로운 질서[A0261-0020] 안에-있음(In-sein) 4[A0033-0010] Sun City (태양의 도시)[A0782-0007] 원형(原型, archetype) 10[A0135-0079] Everything is alive #03[A0551-0016] A thousand flowers_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