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80% 할인에 HAY 테이블까지!?

~ 4/22(월) 신청 고객 한정

眞景(진경)- Santorini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임상희 작품 더보기
홍익대학교 미술학 석사
세종대학교 서양화 학사

眞景(진경)- Santorini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7x162cm (100호), 2010 작품코드 : A0150-0003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2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5,000,000원

렌탈요금: 2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5,000,000원

큐레이터 노트

임상희 작가는 ‘참 진’에 ‘경치 경’, 즉, 실재하는 진짜 풍경을 그려내고자 한다. 이는 우리의 산천을 있는 그대로 종이에 담아내고자 하던 사대부의 애정어린 시선과 닮아있다. 그런 의미에서 임상희 작가의 작품은 현대적 의미의 진경산수화라고 할 수 있다. 작가는 조탁되지 않은 순수한 날 것의 장면, 회색빛 시멘트로 뒤덮인 달동네를 포착해낸다. 가파른 경사를 따라 집들이 빼곡히 자리한 달동네는 도태된 자들의 표상이자, 외면하고자 하지만 외면할 수 없는 우리사회의 한 단면이다. 쉴 틈 없이 진화해야 하는 현대사회 속에서 언제나 오롯이 그 곳에 ‘존재’해왔던 우리의 민낯을 담대하게 그리고 담담하게 그려내는 작가의 작품은 우리 시대의 새로운 리얼리즘을 표방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추천 이유

조선 후기의 진경산수화는 현실을 통해 고의와 이상을 찾고자 한 당시의 사상적 동향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었다고 합니다. 임상희 작가의 ‘진경’시리즈 역시, 우리 곁에 존재하는 ‘진짜’ 풍경을 그려내고자 합니다. 소외되고 거칠고 평범한 것들이 우뚝 선 잿빛 풍경이지만 그 안에는 작가의 따뜻한 시선이 담겨있습니다. 커다란 캔버스 구석구석에 닿은 섬세한 필법은 대상에 대한 깊은 애정과 동질감을 느끼게 하며, 여러 시점에서 바라본 풍경을 한 화폭에 담아내 마치 구비구비 골목을 여행하는 듯한 느낌을 줍니다. 언뜻 보면 무질서해보이지만 오래도록 쌓여온 시간이 만들어낸 하나의 세계가 담겨 있습니다. 따스한 온기와 긍정의 기운이 가득 담긴 이 작품은 도시를 사랑하고 세상에 대한 물음을 던지는 하나의 움직임이 되어, ‘진짜’를 쉽게 지나쳐버리고, 혹은 보려고 하지 않았던 무뎌진 마음까지도 부드럽게 녹입니다.

추천 작품

[A0666-0014] The Cross _Lighthouse5[A0148-0035] Persistence of Memory[A0178-0002] 어떤 연막[A0267-0015] 사라질듯한 가벼움2[A0150-0018] Realview_ 너도누워[A0357-0028] 당신이 서 있는 곳[A0141-0046] 그림자[A0116-0041] 9세 소녀의 지혜(智慧)(The Wisdom of a Nineteen-Year-Old Girl)[A0285-0001] BlueForest[A0312-0013] 집에 가는 길 The Road Home[A0572-0001] illusion1[A0411-0013] 뱃놀이[A0650-0011] Things (1)[A0596-0065] 그들의 자리[A0534-0044] 큰 공간의 소리2009-6[A0897-0022] 우리의 대화[A0572-0007] illusion7[A0596-0005] 풍경[A0437-0004] Day light[A0061-0047] Poetics of the Nameless #4[A0310-0022] 헛물캐기[A0074-0058] Landscape[A0125-0013] 야경(남산센트럴자이)[A0257-0041] permanent ho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