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메인 작품보기 작가보기 큐레이터추천 전시정보 서비스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김란희 Kim, Ran Hee

홍익대학교 동양화 석사
홍익대학교 동양화 학사

이력

[개인전]
2014 중첩된 시간, 상상의 두께 (브릿지갤러리, 서울)

[단체전]
2014 행복의 나라 양평 (양평군립미술관, 양평)
2013 형형색색 (인사가나아트센터, 서울)
토끼의 지혜 디지털 전시 (토끼의 지혜 홍대점, 서울)
그림그리는 자 (겸재정선기념관, 서울)

[작품소장]
서울동부지방법원, 개인소장 외

인터뷰

[작가의 말]

안녕하세요, 김란희입니다. 작품을 통해 작가와 관객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하는 신진 작가입니다.

태어나 연필을 잡기 시작할 때부터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고, 작업을 통해 내 생각이 이미지화되고, 그것을 통한 소통이 가능함에 흥미를 느껴 미술을 하게 되었습니다.

Q. 추구하시는 작품 스타일이 궁금합니다.
설화를 소재로 하여 내용상의 생략, 확대의 다양한 기법의 화면 구성을 통해 작업을 진행해 나가고 있습니다.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달이 빛나는 밤에> 시리즈는 작업을 구상하는 과정에서부터 완성되었을 때까지의 과정이 기존의 작업 스타일과는 다른 새로운 방식으로 시도한 것으로 개인적으로 애착이 갑니다.


Q. 작업에 대한 영감은 어디에서 얻는지 궁금합니다.
빈 화면에 하나의 형상을 그리고 그 형상에 따라 화면 안의 여백의 공간을 운용해 나가는 형식으로 작업하되, 시간의 흐름에 따라 먹이나 분채가 만드는 우연적 형상에서 주로 영감을 얻고 있습니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당분간은 설화를 소재로 하여 재료와 기법을 다양화하여 작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보는 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고, 두 손 모아 경건하게 보는 '작품'이 아닌 그 앞에 모여 두런두런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작업을 하는 작가로서 기억되었으면 합니다.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디즈니나 미야자키하야오 스튜디오의 애니메이션을 즐겨 보는데, 작업이 손에 안 잡힐 때는 이미지를 구성하는 방식이나 상상력이 회화와는 다른 또 다른 즐거움을 줍니다.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한 달에 한 번씩은 혼자 여행을 하는 나만의 전통(?)을 만들고 싶습니다. 개인적으로 사람들과 어울리고 이야기하는 것을 좋아하는 편인데, 최근에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야만 경험할 수 있다는 것들도 많다는 것을 느껴 가는 중이어서 나 홀로 여행을 하는 전통을 만들어 보고 싶습니다.


작품

김란희 작가의 작품이 13 점 있습니다.

언론보도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