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24시간 혜택! 그림렌탈 80% 할인받기 >

신규고객 첫 렌탈 33,000원

블루의 온도展

갤러리 다온   I   서울
세상은 반대되는 개념으로 이루어져 있지만 서로 짝을 이루며 조화로운 균형을 만든다. 예를 들면 하늘과 땅, 낮과 밤, 남자와 여자, 위와 아래, 수직과 수평 등 대립적 관계를 이루고 있지만 서로 짝을 이루며 서로 의존하며 살아간다. 이러한 세상의 이치에 대해 그림으로 풀어나가는 작가가 있다. 작가 최승윤은 반대되는 성질을 가지고 작업을 꾸준히 해왔다. <출발의 완성>, <정지의 시작>, <상승 낙하> 등 반대 개념을 가지고 있지만 조화와 균형을 이루는 작업을 여전히 진행 중이다.

작가는 파란색을 주로 사용한다. 파란색은 바다, 하늘 등 자연을 대표하는 색이기도 하면서 희망과 우울함이라는 양면성을 지닌 색이기도 하다. 또한 차가워 보이지만 따뜻한 느낌이 들 때도 있다. 불의 온도가 높으면 파란색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절제된 표현보다는 역동적인 필치와 시원한 색채로 작가 내면에 존재하는 감수성을 화폭에 담았다. 내면의 울림에 집중하여 정신적인 교감을 이끌어 내어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서정적인 추상화를 볼 수 있을 것이다.

전시 정보

작가 최승윤
장소 갤러리 다온 
기간 2016-03-08 ~ 2016-03-25
시간 12:00 ~ 19:00
토요일 - 13:00~17:00
휴관 - 일요일, 공휴일
관람료 무료
주최 갤러리 다온
출처 사이트 바로가기
문의 02-555-9429
(전시 정보 문의는 해당 연락처로 전화해주세요.)

위치 정보

갤러리 다온  I  02-555-9429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68길 23 (삼성동)

전시 참여 작가 작품

국내 인기 작가들의
작품 29,903점을 감상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