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80% 할인에 HAY 테이블까지!?

~ 4/22(월) 신청 고객 한정

Trace8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김은미 작품 더보기
The Art Students League of New York 판화 및 믹스미디어, 페인팅 수학
중앙대학교 한국화 학사

Trace8

한지에 콜라쥬
66x46cm (15호), 2018 작품코드 : A0843-0008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69,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2,500,000원

렌탈요금: 69,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2,500,000원

큐레이터 노트

김은미 작가의 “Trace”연작은 경험적 기억의 ‘흔적(trace)?’을 지우고 쌓는 의미로, 분채를 칠한 한지 위에 하얀 순지를 겹겹이 쌓아 붙이고 뜯는 작업으로 이루어진다. 작가의 선험에서 기인한 다양한 심상이 무의식의 흐름에 따라 반복적으로 구현되며, 내면의 형상을 사물의 형태 그대로 재현하는 것이 아니라 주관에 의한 이미지로 재구성하였다. 작품의 배경이자 주요한 색채를 이루는 백색의 한지는 순수한 흰 빛으로 읽혀지며, 부드럽고 포근한 미감을 발산하는 매체가 된다. 그리고 그 위에 더해지는 다양한 색채는 또 다른 언어의 표현으로써 감정의 서사를 잇는다. 이러한 재료의 특성은 작품에서 그대로 살아나 고요하고 정적이지만 진솔한 에너지를 함축한 시각언어가 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작가가 담았던 경험적 심상과 관계없이 감상자는 각자의 경험적 느낌을 투영하여 마음껏 상상하는 자유를 누릴 수 있다.

추천 이유

한지에서 느껴지는 은은함이나, 온화함, 자연스러움 등은 다른 매체에서 느낄 수 없는 고유한 시각적, 정서적 체험을 선사합니다. 또한 한국 현대미술에서 한지는 이제 한국적인 미감을 구현하는 것을 넘어 인간의 다양한 감정을 섬세하게 함축하고 드러내는 조형 도구로써 응용되고 있습니다. 김은미 작가의 작업도 한지를 붙이고 찢고 주름으로 표현하기도 하는 중첩의 기법으로 제작됩니다. 한지를 통해 화면 안에서 새로운 이미지를 생성하거나 그것들의 조합을 통해 내적 감성을 투명하게 쏟아내는 것이죠. 이렇게 작품 속 비구상의 서정적인 풍경은 구체적인 심상에 근거를 두지만, 작가는 이를 연상할 수 있는 최소한의 단서만을 남겨 감상자의 상상력을 유도합니다. 비로소 멈추었을 때 얻을 수 있는 사색의 시간을 이 작품과 함께 가져 보는 건 어떨까요?

추천 작품

[A0593-0027] 검 Sword [A0870-0001] 어딜 가도 나 I, wherever I Go[A0530-0013] Gen - 2011-0611[A0557-0004] 만화경(Kaleidoscope)[A0120-0019] sound of the wave[A0300-0037] 오음오색(五音五色) 1[A0665-0025] the flow[A0540-0110] are you jealous? 11[A0425-0077] 들여다 보기[A0900-0004] The Sense Returns As[A0542-0001] 붉은발[A0910-0001] WHY ARE   YOU   WATCHING THIS?[A0672-0344] see344[A0849-0091] Untangled XVI[A0172-0077] 공간질료(matter of space)no.92[A0672-0054] see54[A0570-0120] FG_92[A0882-0008] 꿈의 강-꿈을 꾸는 아이[A0175-0100] LP Drawing[A0498-0011] Painting for painting 15no05[A0073-0059] The end of the day Sun[A0249-0050] Reflective 15043[A0088-0023] 숨[A0834-0046] 생성과 소멸(Creation & extin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