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반가우니까 최대 80% 할인!

신규 고객 한정 월 33,000원

schemed happening-kiss10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최정주 작품 더보기
추계예술대학교 서양화 학사

schemed happening-kiss10

캔버스에 유채
130x162cm (100호), 2013 작품코드 : A0096-0005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2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6,000,000원

렌탈요금: 2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6,000,000원

큐레이터 노트

언어를 통해 사람은 세계를 이해하고 타인과 소통한다. 그래서 언어는 나와 세계를 연결해주는 매개체가 된다. 철학자 비트겐슈타인은 언어가 세계를 비추는 거울인 동시에 세계에 대한 인식이 언어에 제한될 수밖에 없는 한계를 지적한다. 그래서 우리는 말할 수 없는 것에 관해서는 침묵해야만 한다. 최정주 작가의 작품은 이러한 철학적 이론을 배경으로 한다. 그는 개인의 삶은 수많은 우연의 연속이고 우연의 연장선 위에 서 있는 개인이 믿을 수 있는 것은 감각뿐이라 말하며 내재된 감성을 표현하기 위해 키스를 작품의 주제로 선택한다. 키스를 통해 인간은 지나친 욕망에서 벗어나 인간 최초의 본성으로 돌아가길 희망하는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함이다. 작가의 작품을 통해 감상자는 자신의 순수한 욕망을 바라볼 기회를 얻게 된다.

추천 이유

최정주 작가의 작품에는 에너지가 있습니다. 모두 같은 느낌을 받을 수는 없지만, 이 그림을 한 번 본 사람은 어떠한 방식으로든 작품이 뿜어내는 에너지로 인해 감정의 동요와 감각의 자극을 경험할 수 있고, 내면의 감정과 인간의 솔직한 욕망을 표현하고자 하는 작가의 의도로 인해 따뜻한 온기마저 느낄 수 있습니다. 키스하는 행위는 자극적이라기보다 사랑스럽게 느껴지는데 그것은 누구나 이 작품을 보며 사랑하는 사람을 떠올리거나 사랑했던 추억을 꺼내어볼 수 있기 때문일 것입니다. 또한, 작품 속 인물의 이야기를 상상하는 재미도 느낄 수 있습니다. 개인적인 공간도 좋지만 많은 사람이 오가는 곳에 이 작품을 걸어둔다면 분위기를 전환하고 사람들과 소통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추천 작품

[A0364-0008] Nichtdasein #.17[A0423-0027] Audrey Hepburn[A0185-0024] Sibling Ⅲ-ⅱ[A0576-0004] 삼청동 길[A0576-0010] 홍콩을 거닐다[A0228-0023] 지금 없는 긍정적 결합 - korea noir #1[A0527-0009] Jungle_Berghain III[A0371-0027] 대화의 시간[A0328-0009] Mr.Ripley 9[A0423-0014] 오빠 Brother[A0257-0034] 아이스크림 소녀4[A0312-0002] 어젯밤 Last night[A0185-0005] 흔한 프롤레타리우스의 고민[A0371-0032] 양들을 위한 시간[A0197-0004] 칠판4[A0369-0019] the island of existence[A0369-0027] blue wall[A0407-0006] playing on the road #3[A0460-0008] The guitarist_jimi[A0336-0003] mirror[A0423-0019] Mr.Yoo[A0369-0020] resonance (공명)[A0654-0011] 7 years old [A0577-0014] 그리기(Portra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