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24시간 혜택! 그림렌탈 80% 할인받기 >

신규고객 첫 렌탈 33,000원

김성희

Kim, Sung Hee

가톨릭대학교 한류대학원 한류MBA 석사
연세대학교 (서울) 수학 학사

38점의 작품
38점의 작품
개인전
2020 Colours of Happiness (3D Virtual Exhibition)
2019 나는 행복하기로 결정했다 (I chose to be Happy) (KT&G 상상마당 홍대 갤러리 4F)
기타
2020 Superfine! NYCx(wo)man 2020 E-fair (Online Art Fair)

작가의 말

제 작품은 제 일상의 표현이고, 제게 가치 있는 것들을 확인하는 방식이며, 제가 저 자신으로 존재하기 위한 수단입니다.
저는 어린 시절을 한국, 일본, 그리고 영국에서 보내며 낯선 말이나 글보다는 그림으로 자신을 표현하는 것을 더 편하게 생각해왔습니다. 그림을 통한 소통을 많이 해왔기 때문에 그림을 통해 스스로와 전 세계의 사람들에게 행복이 전달될 수 있다고 믿고 있습니다.
저의 작업들은 감상하는 사람들에게 행복과 위안을 주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나무, 꽃, 새와 같은 자연 및 안락의자와 같이 사람들에게 편안하게 느껴지는 매개체에 색채를 입힘으로써 일상에서 느끼는 갈등과 행복감 등의 다양한 감정에 대하여 이야기합니다. 저의 작품을 통해 사람들이 행복과 희망의 실마리를 찾길 바랍니다.

Q.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어떤 시점에 어떠한 계기로 작가가 되기로 결심했다기보다, 저는 살면서 항상 그림을 그려왔어요. 제 그림의 가장 중요한 소재인 자연에 동화되는 느낌을 어릴 때부터 받았고 인생을 살아가면서 내면의 평화가 필요할 때마다 자연을 그리고 있는 제 자신을 발견했어요. 제 마음과 생각 속에 자연을 녹이고 이를 표현하는 것이 그림이라는 형태로 나타났는데, 그렇게 그리다보니 작가의 길로 가고 있더라고요.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제 작품들은 제가 자연을 보며 던진 질문과 또 그 속에서 찾은 답을 표현하고 있어요. 사람은 자연과 분리될 수 없는 존재라고 생각해요. 세상의 모든 가치있는 질문과 답은 이미 자연 속에 있기 때문에 저는 인생에서 어려운 일이 있을 때마다 자연을 보며 질문을 던지고 또 답을 찾아요. 사람들이 제 작품을 보며 이 과정을 함께 공유하고 제가 자연에서 얻은 인생의 철학을 함께 느낄 수 있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있어요.

Q. 주로 사용하시는 표현 방법과 스타일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회화사조 중 어느 하나를 선택하기는 어려워요. 스타일이 굉장히 다양하거든요. 스타일이나 재료에 한계를 두지 않는 편이 제 상상력을 발휘하기에 좋아서 특정 표현 방법에 국한되지 않고 자유롭고 감성적으로 표현하는 편이에요. 80년대에는 콜라주와 드로잉을 많이 했어요. 최근에는 제 작품으로 만든 아트굿즈를 활용하여 새로운 작품을 만들거나 다양한 재료로 그린 그림을 디지털 작업으로 새롭게 변화시켜 프린트한 뒤에 그 위에 다시 그림을 그리는 것에 재미를 붙였어요. 재료면에서는 일상에서 만날 수 있는 다양한 재료들을 활용해요. 아크릴, 파스텔, 붓펜, 연필, 목탄, 메탈릭 파우더 같은 미술 재료들 외에도 화장솜, 화장용 브러쉬, 면봉, 이쑤시개 같은 생활용품도 잘 써요.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저는 제 작품을 좋아하는 작가예요. 특히 자유로움을 표현한 작품들을 좋아하는데 "A forest bird never needs a cage"는 그 중에서도 가장 애착이 가요. 그 그림을 그릴 때도 자유로운 마음으로 그렸고 감상 할 때는 숲 속에서 산책을 하는 기분이 들어서 제게 많은 위로가 돼요.

Q.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자연, 여행, 가족이 제게 가장 큰 영감을 줍니다. 산책을 하며 자연 속에서 날아다니는 새들을 보고 저도 자유로움을 느끼고, 아침에 일어나 소파에 앉아 차를 마시고 창 밖의 나무를 보며 사색 하는 시간이 제 영감의 원천이에요. 여행은 언제나 새로운 자극을 주고 가족들과의 관계와 그들과 나누는 대화는 자연과 다른 방식의 영감을 주어요.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제 마음이 시키는대로 그림을 그리는 편이기 때문에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고 싶지는 않아요. 다만 사람들이 제 그림을 보며 행복했으면 좋겠다는 제 작업의 목표는 항상 동일할 것 같아요.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여행지에서 우연히 발견한 힐링이 되는 풍경" 같은 작가로 기억되길 바랍니다.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산책, 동화책 읽기, 여행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