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24시간 혜택! 그림렌탈 80% 할인받기 >

신규고객 첫 렌탈 33,000원

송현화

Song. HyunHwa

OCAD Universiity

13점의 작품
13점의 작품
개인전
2018 구상대전 ((예술의 전당))
초대개인전 ‘magic Airs' ((스칸디아 갤러리))
2016 MANIF국제아트페어 ((예술의 전당))
2015~2010,2006 구상대전(7회참여) ((예술의 전당))
2012 초대개인전 ‘magic CHAIRS’ ((리앤박 갤러리))
2011 칭다오 현대미술 아트페어 ((Qingdao Intenational Cenvention Center))
2010 소통,교감,상상력전-2010 한국국제 드로잉전 ((예술의 전당))
CHINA-KOREA Modern Art Fair ((798 Art Center 706 Hall))
2009 Art Expo Malaysia ((Matrade Center Malaysia))
2008 Golden Eyes Art Fair ((Coex))
초대개인전 ‘Rooms’ ((리브갤러리, Yokohama))
2004 초대개인전 ‘Lines on the time’ ((OCAD gallery, Toronto))
단체전
2014 카우지 ((텍스코) )
Now전 ((갤러리 아트뱅크) )
The more, the better-선화랑 개관 33주년 전 ((선화랑) )
사제동행전 ((인사아트센터))
달콤한 향기전 ((Gallery H))
Real Emotion ((리앤박 갤러리) )
한국 드로잉 50년전 ((예술의 전당) )
Go West ((Bau-xi gallery 토론토) )
想-像전 ((쉐마 미술관) )
삼인사색-꿈전 ((IBK 한남동PB센터) )
대구아트페어 ((대구 EXCO) )
6인전 ((UHM 갤러리) )
Auction Goldeneye
Auction Art Bank
K옥션
수상/선정
2012 단원 미술대전 최우수상
1999 목우회 공모전 특선 등
대한민국 미술대전(국전) 특선

작가의 말

안녕하세요. 송현화 작가입니다. 저는 만질 수 없고, 볼 수 없는 것을 그리는 작가입니다. 버려지고, 싸구려의 흔한 일상의 물건들을 매개체로 하여 어딘가에 존재하는 ‘그 무엇’을 표현하고자 합니다.
최근에는 느낄 수 있지만 기억 할 수 없는 저만의 특별한 향기를 풍선에 담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풍선에 담아 어디든 그 특별한 향기를 전달하고 싶은 바램입니다. 우연히 모여있는 풍선을 발견하는 것도 우리 주위에 늘 존재하는 기적과도 같은 일 이니까요...

Q.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특별한 계기는 없었던 것 같습니다 모든 작가들이 그렇듯 그림 그리고 상상하는 것 만큼 . 저를 만족시킬 수 있는 없을 테니까요.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모든 상황이나 문제들은 어떻게 보고 마음먹는냐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Q. 주로 사용하시는 표현 방법과 스타일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항상 저를 자극하는 것은 버려지고 싸구려의 물건들입니다 그 물건들에게 새로운 의미를 , . 부여하고 존재가치를 찾아가는 것은 나에겐 큰 기쁨이고 이는 마치 내 자신을 찾아가는 과정 같기도 합니다.
그 버려지고 싸구려의 것에 새로운 존재가치를 부여하는 것은 그것들에게 새로운 쓸모를 제공하는 것 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화면에 등장하는 모든 것 들은 제가 연출한 . 상황이며 이를 충실히 재현하는 것이 그것들에 대한 예의라고 생각됩니다 , .
이로인해 저의 내면과 시선은 항상 팝적인 것들로 가득차 있으며 표현은 하이퍼 , 리얼리즘적 요소를 띄고 있습니다.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모든 작품은 아무리 오랜 시간이 흘러도 그 작품을 그릴때의 심리상태까지 기억이 납니다.
모든 작품이 소중하지만 조금더 애착이 가는 것은 소재나 이야기를 바꾸고 처음 그린 , 작품들 인 것 같습니다.

Q.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저는 주로 벼룩시장이나 도심의 화려한 불빛 뒤편의 한적한 곳에서 영감이 떠오르곤 합니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하고싶은 작품과 작업이 너무 많습니다 하지만 이야기를 계속 연결해서 하나씩 하나씩 .
이어가고 싶습니다 모든 것이 아직 불확실 하지만 앞으로는 실재로 만질수 있고 느낄수 있는 조형물에도 관심을 갖을 계획입니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우리'에게 관심을 준 작가로 기억되고 싶습니다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버려지고 녹슨 자전거를 리스토어해서 새것처럼 만드는게 취미입니다.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개인적인 꿈이 있다면 저보다 더 어려운 보석같은 후배들을 돕고싶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