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반가우니까 최대 80% 할인!

신규 고객 한정 월 33,000원

푸른시간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이영은 작품 더보기
세종대학교 회화 석사
세종대학교 회화 학사

푸른시간

캔버스에 유채
182x218cm (150호), 2015 작품코드 : A0419-0001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40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12,000,000원

렌탈요금: 40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12,000,000원

큐레이터 노트

이영은 작가는 ‘나’와 ‘타인’의 경계에 대한 사유를 작품에 담는다. 다른 사람들과의 관계 위에 만들어지는 일상에서 우리는 종종 나의 본 모습을 잊은 채 바쁘게 살아간다. 작가는 나와 타인의 경계를 규정하는 매개체로 옷을 선택하였다. 옷은 현대인에게 본 모습의 나와 타인과 관계를 이루는 나의 간극이자 표현의 도구, 소통의 도구 등 여러 의미를 지닌 대상이기 때문이다. 주인을 잃은 채 덩그러니 놓여진 옷더미가 소통의 부재, 다른 사람과의 괴리, 자아의 상실 등 현대인의 마음에 내재된 감정을 자극하며 역설적으로 목소리를 이끌어낸다.

추천 이유

매일 아침 마주하는 옷장 속의 옷들은 방 안에서의 나와 밖에서의 나를 구분해주는 대상입니다. 특유의 담담한 시선으로 우리의 일상과 현대인의 마음을 관찰하고 묘사하는 이영은 작가는 ‘옷’을 매개로 나와 타인 사이의 관계, 괴리감에 대한 생각을 유도합니다. 옷만 덩그러니 남겨진 채 비어있는 공간이나 옷가지와 함께 한 화면 안에 배치된 일상 사물들을 보며 복잡한 현대사회에서 ‘나’에 대해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나와 타인을 규정짓는 대상을 한 번쯤 객관적인 시선으로 바라본다면 자기 자신과 타인, 다른 대상의 경계와 본질을 파악해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추천 작품

[A0701-0045] 담다…[A0405-0040] 식물의 땅 (The Land Of Plants-10)[A0334-0005] 마음이 날다_16[A0405-0002] 그곳의 시작[A0453-0007] 막(幕)[A0260-0056] We just hope 2[A0025-0011] in dialogue with her 6[A0454-0015] 빛이 이미 그곳에(John 1:4)[A0425-0019] 기억의 바다[A0398-0015] Untitled[A0201-0019] boast[A0360-0012] Encounter II[A0394-0010] Mages #1[A0184-0068] 저 너머를 향해[A0398-0027] Be itself[A0416-0009] Confidential Custom[A0305-0039] Hidden place-2[A0205-0008] AU fluid ground 2[A0283-0030] Untitled[A0249-0083] Reflective 16040[A0146-0057] 흔적2[A0362-0026] 싱가폴 마켓[A0438-0007] 달맞이꽃[A0144-0002] 유기적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