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반가우니까 최대 80% 할인!

신규 고객 한정 월 33,000원

화려함의 단면-2018-13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최승윤 작품 더보기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조형예술 학사

화려함의 단면-2018-13

캔버스에 유채
73x61cm (20호), 2018 작품코드 : A0102-0481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69,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1,800,000원

렌탈요금: 69,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1,800,000원

큐레이터 노트

세상은 남자와 여자, 하늘과 땅, 낮과 밤과 같은 반대되는 개념들이 조화를 이루며 균형을 이루고 있고, 끊임없는 자기 부정을 통해 발전을 이루고 있다. 최승윤 작가는 이러한 세상의 이치를 화면 위에 담아낸다. 작가는 파란색을 주로 사용하는데, 파란색은 희망과 우울, 차가움과 뜨거움, 상반되는 개념을 상징한다는 점을 특징으로 하고 있다. 또한, 역동적인 붓 터치를 멈춤으로써 완성된 이 작품은 무한한 역동성을 뿜어내며, 살아 움직이는 것 같은 느낌마저 들게 한다. 그림을 그리다 보면 세상이 보이고, 그 세상을 나만의 방식으로 표현하는 순간이 행복하다는 작가의 말처럼 감상자는 작품을 통해 세상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을 가질 수 있다.

추천 이유

작품을 보는 순간, 어떤 움직임의 흔적과 생명력을 느낄 수 있습니다. 어디서부터 시작되었는지 혹은 어디로 향하고 있는지 짐작도 되지 않는 물질의 움직임이 화면을 가득 메우고 있고, 심지어 움직이는 중인지 혹은 완전히 멈추어버린 것인지조차 단정하기 어렵네요. 하지만 너무 복잡하게 생각하지 않아도 됩니다. 더없이 평온해 보이는 바다에도 끊임없이 조류가 흐르고 있는 걸 보면 무엇을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그 개념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화면 위에서 평온한 듯 춤을 춘 붓질의 흔적을 느끼다 보면 지루한 일상에서 새로운 감각이 일깨워지는 것을 경험할 수 있을 것입니다. 현대적이고 감각적인 이 작품으로 공간의 품격은 물론 일상의 활력을 더해보세요.

추천 작품

[A0498-0054] What you can see[A0866-0036] Yacht,Sailing(여행)[A0438-0064] 숨쉬는바다[A0525-0043] 빛이 그리다[A0269-0011] 밤산책2[A0502-0024] KOI 9[A0625-0008] 꿈 夢[A0665-0014] study of lines and colors #1[A0554-0033] 빛으로드러내다24[A0366-0002] Waves of Light[A0056-0027] My little Shanghai[A0694-0002] 세가지[A0112-0039] 채집풍경-한라산03[A0534-0051] 큰 공간의 소리2016-4[A0439-0009] Evening Glow[A0192-0017] 밤을 켜다(Turn on the night)[A0525-0041] Deep insight on life[A0470-0026] from Blue - 다시 부르다 II[A0236-0011] Blue Port[A0102-0361] 정지의 시작-2017-34[A0188-0009] 몽블랑-결코 변하지 않을 대자연[A0102-0036] 정지의 시작-2015-2[A0367-0011] 쏟아지는 잉여로움[A0102-0336] 정지의 시작-201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