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발뮤다 에어엔진 100% 증정

2월 25일까지!

Sun shower no.1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임시호 작품 더보기
한국예술종합학교 조형예술 학사
계원예술대학교 영상디자인 학사

Sun shower no.1

캔버스에 유채
80x100cm (40호), 2018 작품코드 : A0073-0119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12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4,000,000원

렌탈요금: 12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4,000,000원

큐레이터 노트

사람은 자기만의 내면세계를 가지고 있다. 바쁜 일상과 수많은 해야 할 일들로 인해 사람들은 자신의 감정을 드러내지 못하고 감추곤 하지만 개인이 느꼈던 감정은 내면에 오롯이 자리를 잡고 있다. 임시호 작가는 끊임없는 관찰과 탐구, 또 지웠다 그리기를 반복하는 작업을 통해 대상이 가지고 있는 내면의 감정에 가장 가까이 다가가는 작품을 그려낸다. 그래서 감상자는 작품 속 인물의 내면을 좀 더 깊이 있게 파고들 수 있다. 이 작품에서 임시호 작가는 자기 자신의 내면과 정면으로 마주본다. 어떤 상황인지, 혹은 어떠한 마음가짐인지 알 수 없는 모습으로 붉은 색으로 처리된 자화상이 보는 이들에게 궁금증을 유발하고 그들과 소통하려는 노력으로 읽힌다.

추천 이유

어떤 상황에서 느끼는 감정은 명확하기보다 불확실하고, 그래서 감정이 커질수록 혼란스러움을 느끼게 됩니다. 하지만 그 어떤 감정을 느낀다는 것은 내가 살아있다는 느낌과 연결이 되기도 하고, 그래서 많은 사람이 가끔은 불확실에 대한 두려움을 잊고 감정에 푹 빠져 있고 싶어 합니다. 임시호 작가의 작품은 감정의 순간을 기록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특정한 상황이나 풍경, 또는 인물의 모습을 그리고 있지만, 이 작품을 본 뒤 남는 것은 형상이 아닌 감정의 잔상입니다. 마치 어떤 사건이나 장소를 떠올렸을 때, 당시에 느꼈던 감정이 떠오르는 것과 같습니다. 딱딱하거나 차가운 느낌이 드는 공간에 변화를 주고 싶다면 감성을 가득 담은 이 작품으로 공간을 채워보세요.

추천 작품

[A0491-0001] 자유로운 질서[A0672-0370] see370[A0137-0013] fragments[A0459-0129] Dancing girls(3)[A0552-0002] 피아노 앞에 앉아있는 나무[A0459-0101] 일상의 행복-7[A0502-0060] KOI 121[A0484-0046] Swaying Flowers[A0509-0018] bubbles(universe)-The Birth of Venus[A0434-0027] 흐름의 공간 (Space of Flow) No. 04[A0349-0027] 밤의 방F[A0819-0023] thread by thread (drawing_tracing & linen) 01[A0693-0015] Evil Eye Series 5[A0552-0011] 방석에 앉아있는 나무[A0873-0004] Midnight in Cancun[A0672-0361] see361[A0669-0019] 양귀비 : 위로 Ⅱ(Poppy : Consolation Ⅱ)[A0459-0068] 가면무도회-8[A0849-0031] 나와 너[A0533-0045] From a Distance 18-17[A0602-0014] Desire of the city[A0828-0051] Structure-Shelf[A0824-0017] 율려4351-06-02[A0758-0010] Visual Story-Passion in motion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