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발뮤다 에어엔진 100% 증정

2월 25일까지!

Mit24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렌탈/전시중
임시호 작품 더보기
한국예술종합학교 조형예술 학사
계원예술대학교 영상디자인 학사

Mit24

나무에 아크릴채색
78x116cm (50호), 2009 작품코드 : A0073-0020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1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5,000,000원

렌탈요금: 1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5,000,000원

이용후기

supiamom_______
@supiamom_______ 님의 따뜻한 느낌이 가득한 공간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
더보기

큐레이터 노트

사람은 자기만의 내면세계를 가지고 있다. 바쁜 일상과 수많은 해야 할 일들로 인해 사람들은 자신의 감정을 드러내지 못하고 감추곤 하지만 개인이 느꼈던 감정은 내면에 오롯이 자리를 잡고 있다. 임시호 작가는 끊임없는 관찰과 탐구, 또 지웠다 그리기를 반복하는 작업을 통해 대상이 가지고 있는 내면의 감정에 가장 가까이 다가가는 작품을 그려낸다. 그래서 감상자는 작품 속 인물의 내면을 좀 더 깊이 있게 파고들 수 있다. 작가는 내면과 만나는 시간, 즉 휴식의 순간에 주목하는데, 평화롭게 휴식의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인물의 모습에서 작가가 삶과 인간에게 보내는 따뜻한 시선이 느껴진다.

추천 이유

어떤 상황에서 느끼는 감정은 명확하기보다 불확실하고, 그래서 감정이 커질수록 혼란스러움을 느끼게 됩니다. 하지만 그 어떤 감정을 느낀다는 것은 내가 살아있다는 느낌과 연결이 되기도 하고, 그래서 많은 사람이 가끔은 불확실에 대한 두려움을 잊고 감정에 푹 빠져 있고 싶어 합니다. 임시호 작가의 작품은 감정의 순간을 기록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특정한 상황이나 풍경, 또는 인물의 모습을 그리고 있지만, 이 작품을 본 뒤 남는 것은 형상이 아닌 감정의 잔상입니다. 마치 어떤 사건이나 장소를 떠올렸을 때, 당시에 느꼈던 감정이 떠오르는 것과 같습니다. 딱딱하거나 차가운 느낌이 드는 공간에 변화를 주고 싶다면 감성을 가득 담은 이 작품으로 공간을 채워보세요.

추천 작품

[A0364-0010] Nichtdasein #.19[A0531-0039] 이거 생각보다 무섭다[A0654-0033] 7 years old [A0540-0054] 마이클 잭슨 (Michael Jackson)[A0073-0052] kiss[A0576-0007] 서울야경[A0002-0025] 내가 찾는 아이[A0093-0004] Hegemony[A0559-0043] 그 소녀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A0160-0013] The Man's Story[A0364-0020] Nichtdasein #.33[A0576-0017] 내일은 비 [A0306-0002] swim[A0093-0009] 공존(共存)[A0170-0003] 투구[A0093-0058] Conflict[A0535-0001] 빨간 옷의 소녀[A0376-0021] 첨첨(添添)-Pierrot1[A0097-0011] 응결-burning[A0060-0008] 유희산수 Ⅲ-Ⅲ[A0258-0020] Wish Lanterns[A0094-0002] 우리가 가는 길, The way we go[A0094-0001] 여름날의 추억[A0091-0005] Children in Afri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