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80% 할인에 HAY 테이블까지!?

~ 4/22(월) 신청 고객 한정

도심발견NY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이예림 작품 더보기
홍익대학교 시각디자인 석사
홍익대학교 회화 학사

도심발견NY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혼합재료
30x72cm (변형 10호), 2013 작품코드 : A0056-0007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39,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1,200,000원

렌탈요금: 39,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1,200,000원

큐레이터 노트

이예림 작가는 대학 졸업 후 디자이너로 일해 오다가 회사를 관두고 뉴욕으로 여행을 떠났다. 무기력한 사회생활은 그림을 향한 오랜 꿈을 더욱 갈망하게 하였고, 그녀는 뉴욕 여행을 통해 그 꿈에 더 가까이 다가갈 확신과 의지를 다졌다. 뉴욕에서 바라본 오래된 빌딩 숲은 작가에게 영감을 주었고 여행을 마치고 서울로 돌아온 후에도 이어지는 도시에 관한 관심은 도시 건물을 작업의 소재로 삼게 하였다. 작가는 일상에서 마주하는 평범한 건물이 다양하고 생기있는 도시의 모습으로 기억되기를 희망한다. 그래서 원색적이고 강한 색채, 유기적인 선과 독특한 질감을 사용하여 건물이 지닌 차갑고 거대한 느낌을 유연하고 생동감 있게 표현함으로써 건축물에 의미와 생명을 부여한다. 감상자는 작품을 통해 도시의 새로운 모습을 발견하고 나아가 현대인의 새로운 자화상을 반추해볼 수 있다.

추천 이유

도시를 생각하면 크고 높은 건물의 이미지가 떠오를 것입니다. 도시를 지키는 것은 언제나 그 자리에서 사람을 내려다보는 건물이라는 작가의 말처럼 도시의 주인은 사람이 아니라 건물이라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예림 작가는 건물을 그림으로써 도시의 새로운 얼굴을 보여주고자 합니다. 우리가 생각 없이 마주치는 건물을 섬세하고 세련스럽게 표현하여 도시를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게 하고, 동시에 도시를 사는 우리에게 아련한 위로와 감성마저 전합니다. 작품을 가만히 들여다보면 건물을 비추는 오후의 햇살과 저녁노을마저 느낄 수 있습니다. 현대적이고 젊은 감각이 필요한 공간에 걸 작품을 찾고 계신 당신에게 이 작품을 추천해드립니다.

추천 작품

[A0051-0003] 변형된 욕망-경계에서[A0596-0028] 들풀로 살아가기[A0500-0045] 7풍경의 기억[A0148-0047] Access to Sensibility[A0150-0023] 나는 지금[A0840-0006] Story of Ten_하늘 소나무[A0188-0041] 구담봉[A0365-0003] 오창[A0405-0055] 정원의 깊숙한 곳-20174[A0666-0001] The Cross _Lighthouse1[A0284-0022] Eternal Sunshine(영원한 빛)[A0537-0043] 어느 봄날에02[A0537-0069] 그리운 날에34[A0608-0013] 달빛정원[A0610-0024] 황칠나무 18-2[A0055-0125] 움직이는 집-밤의 여정[A0074-0062] Landscape[A0508-0005] summer night[A0291-0006] 숨은 그림 찾기1 Find the hidden picture[A0150-0026] 시그널[A0055-0027] 움직이는 집-폭포[A0493-0004] 표류-시간이 흐른다[A0596-0017] 풍경[A0056-0014] 도심발견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