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반가우니까 최대 80% 할인!

신규 고객 한정 월 33,000원 >

value

작품 걸어보기

거실 1  /  White
공간 및 배경색
 / 
배경색
이상헌 작품 더보기
중앙대학교 한국화 석사
중앙대학교 한국화 학사

value

장지에 먹, 채색
130x165cm (100호), 2006 작품코드 : A0049-0016

* 출장비 및 설치비는 별도입니다.
* 렌탈 중인 작품 구매시 렌탈요금을 돌려드립니다.
* 작품에 따라 액자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

렌탈요금: 2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6,000,000원

렌탈요금: 250,000원 /월 (VAT포함)

구매가격: 6,000,000원

큐레이터 노트

이상헌 작가가 그어낸 ‘선’(線)은 작가의 의식을 통해 차분하게 조절된 느낌을 준다. 이러한 생각은 화면 속에 어렴풋이 등장하는 신라토기, 동십자각 형상 등을 볼 때 더욱 뚜렷해진다. 무의식에 기반을 두었다기보다는 작가의 의지로 인해 정화되었다는 인상이 드는 것이다. 이상헌 작가가 의식적으로 선을 조절하는 이유는 선이 만들어내는 조형 형태와 공간에 관심이 있기 때문이다. 일례로 작가는 ‘전통’에 대한 관심을 꾸준히 제안하고 있다. 이 형태들은 엄밀히 따지면 옛것이 아닐지라도, 마치 ‘한국적 전통을 표상하는 기표’가 되어 화면 속에서 아련하게 드러난다. 살아 있는 생명력을 벗고 전통을 환기시키는 또 다른 형상이 되어, 무수한 선이 펼쳐 보이는 이미지 속에 아련하게 스며들어 있다.

추천 이유

이상헌 작가의 작품은 평정과 평온의 공간으로 보는 이를 이끕니다. 자연미를 느끼게 하는 소박한 색채와 화면의 여백들은 소란한 일상에서 한 발짝 떨어져 깊은 숨을 편히 내쉬게 합니다. 보는 이는 밀폐된 화면 속에 갇히지 않고, 작가가 구현해낸 ‘무한한 세계’를 느끼게 됩니다. 작품을 감상하는 동안은 급변하는 세상의 속도를 따라가지 않아도 됩니다. 잠시 멈추고 그저 조용히, 평온하게 숨을 고르며 자신을 되돌아보면 충분합니다. 정신 없이 바쁘게 돌아가는 일상을 벗어나 평온과 휴식에의 추구를 꿈꾸는 도시인이 머무는 공간들에 적합한 작품입니다.

추천 작품

[A0499-0004] 복제된 풍경-혼재와 실재1608[A0856-0017] 밀라노에서[A0337-0056] White Ballade Ⅰ[A0501-0006] 회색숲[A0288-0008] Cityscape[A0669-0008] 심연(深淵)의 바다(Sea of Abyss)[A0335-0017] U-Topos14006[A0894-0014] Somewhere[A0425-0093] Drawing #3[A0046-0018] The Zone of Zero Probability[A0238-0002] 생각 XIII[A0652-0021] 퍼즐조각[A0655-0002] 묵음(默吟, Poetry with Silence) 17-03-11[A0605-0008] 선을 긋는 행위[A0619-0010] Provoke Serenity[A0344-0025] Delicate lies 1702[A0669-0009] 풍요의 낙원(Eden of Flora)[A0778-0005] The Old Guitarist[A0857-0016] 순환의 풍경 1[A0717-0001] Radiant City 2016_01[A0770-0005] 공(空)[A0530-0015] Gen - 2011-0703[A0609-0024] Peeling the City_자전거도로[A0787-0003] 축적산수 1_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