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추연신 Choo, Yeon Shin

충북대학교 서양화 학사

이력

[개인전]
2015 ‘가변적 드로잉’ - 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우민아트센터, 청주)
2014 갤러리 마을, 청주
2011 matetialism (스피돔갤러리, 광명)
가공도시 (갤러리 sapa, 서울)
2010 숫자놀음 (갤러리 이드, 청주)
numerical value (에이원 갤러리, 서울)
2009 점들을 만나다 (서울갤러리치과, 충북)

[단체전]
2016 은유적관계 (청주시립대청호미술관)
깨움종이 (청주예술의 전당)
2015 플레이리스트 감상하지 않은것 (청주시립대청호미술관)
2014 보편적 미술관의 서사 (청주시립 대청호 미술관, 충북)
Triangle Strange sounds (2014 Triangle Strange sounds - Galllery MC, NY)
2013 한뼘 드로잉 쇼 (대청호 미술관, 충북)
후기애스펙트 미래를 보다 젊은작가 지원전 (쉐마미술관, 충북)
청주국제아트페어 / 대청호미술관 참여 (청주문화산업단지)
반직선 (대청호 미술관, 충북)
지역우수작가전 (청주예술의전당)
Dispense Korea (space womb, NY)
Re:start do (원주창작스튜디오)
2012 예술만세 100인 기획 전 (예술만세 사옥, 서울)
낯선 변형의 시선 (원주미술창작스튜디오)
젊은 변형의 기쁨 (카페 Ce, 청주)
2011 loca wave (아트팩토리, 파주)
갤러리 나비 아트페어 (서울)
잊혀진기억 (갤러리 이드)
2010 x-ing 8exit (충북대학교 미술관)
스토리아트 지하창고 (갤러리 이드)
출발선, 너를이루는 그림 (신미술관, 청주)
2009 대한민국 선정작가 (서울시립미술관)
감자에싹이나다 (카페 베아트리스)
8월의 운동장 (갤러리 영, 서울)
추억의 미술시간 (메디컬 갤러리 H)
SOAF emerging artist exhibition (코엑스)
young artist 신진작가 그룹전 (갤러리아쿠아, 서울)
드로잉3인전 (보네르 꼬뺑 cafe, 서울)

[수상/선정]
2006 소사벌 미술대전 입선
2005 겸재 진경 공모대전 입선

인터뷰

[작가의 말]

정상적인 것이 비정형적인 형태를 띄었을때부터 작업을 시작합니다. 나타나는 결과물은 1차원적으로 단순한 것이 될 수 도있고 3차원적인 것이되기도합니다. 전반적으로 나타나는 작업 세계는 늘 만들어지고 사라지는것 사이의 순간적인 단면을 극대화하며 이미지로 나타냅니다. 사적인 이야기를 하더라도 시대가 만드는 현상이 배제될 수는 없는 것 같습니다. 그것이 제가 작업을 하며 이야기하는 주요한 부분이기도 하며 그것을 통해 제가 나타나기도 합니다.

Q.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결심이 있지는 않았습니다. 살아가다 보니 서서히 내면에 쌓여서 만들어진 성향이 작업을 하게 된 계기가 된 것 같습니다.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지극히 사소한 이야기에서부터 풍자, 가설, 증명되지 않은 현상을 재구성하며 이야기하려고 합니다. 스스로가 가지고있는 생각이 작업으로 나타났을 때 시대를 얼마나 반영하는지, 사적인 감성을 얼마나 녹여내었는지는 보는이에게 맡기는 편입니다.


Q. 주로 사용하시는 표현 방법과 스타일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상황에 따라 달라 지는 것 같습니다. 작업실 환경, 작업의 테마, 프로젝트의 성격등에 따라 재료와 방법을 달리 하는 것 같습니다. 결국 작업은 내가 생각하는 메세지를 나타내야 하니까요.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최근에 진행하는 오프제, 설치 작업을 확장시켜 주었던 평면작업인 숫자"시리즈와, Mass 시리즈라고 생각합니다.


Q.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사람들 시선이 닿지않거나 이미 익숙한 것들 속에서 제 나름의 해결방법을 찾아나갑니다.
가령 지금 않아있는 책상위나 방안에서 일어나는 일들에대한 경험을 서술하는 것 처럼요.
그렇기 때문에 장소가 가장 중요하게 작용하는 것 같습니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모든 작가분들이 다 공통적으로 생각하겠지만, 제가가지고 있는 표현의 방법이나, 상징하고 있는 부분들에 대해 끈임없이 공부하고 연구하는 방법으로 이어지게 될 것 같습니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좋은작업을 하는 작가로 기억되는것이 가장 좋겠지만 우선보여지는 작업만으로도 생각하게 만들어질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작업을 하며 만들고 쓰고 보고 듣고 느끼는 것에서 작업을 확장시키는 것이 취미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최근에는 유목으로 우든펜을 만들기 시작하였습니다. 흥미롭게도 취미가 작업에서 파생되어서 더욱 즐겁습니다.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작품활동외에 여러사람들을 더 많이 만나고 다른 장소에서의 나를 발견할 수 있는 일을 하는것입니다.


작품

추연신 작가의 작품이 20 점 있습니다.

언론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