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메인 작품보기 큐레이터추천 전시정보 서비스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박제경 Park, Jekyoung

홍익대학교 회화 석사

이력

[개인전]
2016 「U-Topos」 갤러리 도올 공모 초대전 (서울)
고양 아티스트 365 「U-Topos」전 (고양아람누리 갤러리누리, 고양)
「U-Topos」나의 자유, 그리고 상상력 - 이랜드스페이스 공모 초대전 (서울)
2015 「U-Topos」 아트스페이스 루 신진작가 기획 초대전 (서울)
「거미줄 잣기」 로남 갤러리 초대전 (분당)
2014 「U-Topos」 삼청갤러리 신진작가 공모 초대전 (서울)
「U-Topos」 석사학위 청구전 (갤러리 이즈, 서울)
2013 「U-Topos」 갤러리 이즈 신진작가 창작지원 선정 작가전 (서울)
2011 「My Favorite Things」 (교하아트센터, 교하)
「For you」 (SK벤티움 기획전, 군포)
2010 「Behind you」 대안미술공간 소나무 기획전 (대안미술공간 소나무 기획전, 안성)
2009 「Behind you」 (율 갤러리, 분당)

[단체전]
2016 서울 아트쇼 (코엑스, 서울)
선과 색 정기전 (가나인사아트센터, 서울)
‘자유를 향한 길목에서’ 아트그룹 자유로 기획초대전 (리채갤러리, 광주)
아트스테이지 5인 초대전 (갤러리 애플, 전주)
부산디자인페스티벌-리빙디자인페어 (벡스코, 부산)
서울 어포더블 아트페어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서울)
선과 색 기획초대전 (스칼라티움 아트스페이스, 수원)
아트스테이지 자카르타 ( Sheraton Grand Jakarta Gandaria City, 인도네시아)
아시아프 히든 아티스트전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서울)
조형아트서울 (코엑스, 서울)
탐앤탐스 컬쳐 카페 프로젝트 공모 선정 「U-Topos」 (갤러리 탐, 서울)
아트그룹 자유로 초대전 (가가갤러리, 서울)
The Nord Art 2016 (Kunstwerk Carlshutte, 뷔델도르프, 독일)
GIAF 아시아 현대미술 청년작가전 (세종문화회관, 서울)
2015 서울 아트쇼 블루인 아트 초대작가 선정 (코엑스, 서울)
<1/9>線 기획전 (가가갤러리, 서울)
<자화자찬> (갤러리 비컷, 서울)
미술주간행사 <나는 무명작가다>展 (아르코미술관, 서울)
아트캠페인 <바람난 미술 “55”> 아트페어 (구 국세청 남대문 별관, 서울)
‘심경(心景)-Mindscape’ 3인전 (성남아트센터 큐브미술관, 성남)
‘유토피아로의 초대’ 3인전 (모즈갤러리, 서울)
GIAF 아시아 현대미술 청년작가전 (세종문화회관, 서울)
모즈아트마켓 (모즈갤러리, 서울)
서울문화재단 <바람난 미술> 아트마켓 (롯데백화점 본점, 서울)
해피 월 코리아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서울)
아시아프 히든 아티스트전 (문화역서울284, 서울)
Meditation · Imajination 메이 2인 개관전 (갤러리 메이, 서울)
서울문화재단 <바람난 미술> (서울도서관, 서울)
아트그룹 자유로 초대전 (갤러리 피랑, 파주)
대한민국 미술대전 (천안 예술의 전당 미술관, 천안)
「거미줄 잣기」 갤러리 비컷 초대전 (서울)
싱가폴 어포더블 아트페어 (Pit building, 싱가폴)
감각하는 사유 2015 봄 (남산갤러리, 서울)
갤러리 이뎀 개관 기념전 (갤러리 이뎀, 이천)
꿈과 마주치다 기획공모전 (갤러리 일호, 서울)
이즈의 봄전 (갤러리 이즈, 서울)
Line 線 기획전 (최정아갤러리, 서울)
L.I.N.E 기획전 (갤러리 그림손, 서울)
2014 서울 아트쇼 블루인 아트 초대작가 선정 (코엑스, 서울)
Small Gift For You 초대 4인전 (로남갤러리, 분당)
포스코미술관 신진작가 공모 The Great Artist전 (포스코미술관, 서울)
기획초대 화이부동전 (갤러리 지오, 인천)
단원미술제 (단원미술관, 안산)
성남문화재단 신진작가 공모전 (성남아트센터 큐브미술관, 성남)
갤러리 이즈 기획전 (갤러리 이즈, 서울)
모인화랑 기획 신진작가 공모전 (모인화랑, 서울)
기획공모 모락모락전 (갤러리 일호, 서울)
아시아프 (문화역서울284, 서울)
Parallel Insights전 (아리수갤러리, 서울)
2014홍대그룹 초대전 (비주아트갤러리, 서울)
「U-Topos」 유중 Wall Project 선정 작가전 (카페 드 유중 본점, 서울)
2013 K-아트 프로젝트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서울)
아시아프 (문화역서울284, 서울)
핸드메이드 코리아 페어 (코엑스, 서울)
젊은 예술가전 (서울미술관, 서울)
2012 크리스마스 버드전 (성남아트센터, 성남)
그림으로 보는 한국 문학전 (본화랑, 서울)
가설의 정원 (토포하우스, 서울)
2월 기획전 (자작나무갤러리, 서울)
1주년 개관기념전 (경민현대미술관, 의정부)
2011 Pixel on Canvas전 (대구 EXPO, 대구)
한·네델란드 국제 초대전 (시티홀 퀄큼전시장, 네델란드)
개관 기획전 (경민현대미술관, 의정부)
우수작가 초대전 (송스갤러리, 서울)
정예작가 초대전 (영 아트갤러리, 서울)
2010 김소연 · 박제경 2인전 (SK벤티움, 군포)
코리아 아트 페스티발 (프라임갤러리, 고양)
“작은그림 꿈을꾸다” (서울미술관, 서울)
경향미술대전 (경향갤러리, 서울)
2009 옌타이 중·한 국제 미술 교류전 (중국 산동 문경화랑, 중국)
“젊은 정신” (한전 아트센터 갤러리, 서울)
“그림, 내게로 오다” (아이갤러리, 서울)

[수상/선정]
2016 광화문 국제 아트페스티벌 아시아현대미술 청년작가공모전 대상
2015 제 34회 대한민국 미술대전 비구상부문 입선
2014 제 5회 성남문화재단 신진작가 공모전 입선
제16회 단원미술제 특선
2009 제 5회 경향미술대전 특선

인터뷰

[작가의 말]

내가 표현하고자 하는 세계는 모든 개체가 조화를 이루는 세계다.

모든 개체는 하나의 선으로 이어져 있어서 본질의 영역에서 상호 소통이 가능하다.

Q.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나에게 작품이란 어려운 상황을 이겨내는 하나의 수단으로써 시작한다. 그리는 행위는 대상을 통한 또 다른 자화상으로 내면에 감춰져 있는 것을 자연스럽게 표현할 수 있었다. 나는 또 다른 나를 찾을 수 있었고, 그림 속 이미지가 보는 이의 미적 관점에 따라 다양하게 해석될 수 있다는 점에 흥미를 느끼며, 이는 세상에 대한 호기심으로 이어졌다. 나의 치유에서 시작되었던 그림이 어느덧 세상을 바라보고 있다. 나 한사람 설자리를 찾던 그곳에서 지금은 내가 바라는 세상을 찾는다. 내가 살고 있는 이사회와 내가 바라는 사회에 대한 계속되는 질문과 의문에 대해 지금의 작업을 통해 실마리를 찾고 있다.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나는 가느다란 선에서 상상적이며 직관적인 내면을 들어다 보는 것이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이에 나의 작품 <유토포스(U-Topos)>의 ‘유토피아(utopia)’적인 이미지를 상상적으로 표현하며 이를 통해 현대 사회에서 고갈 되어가는 마음속의 유토피아를 통하여 인간의 꿈을 찾고자한다.
1. <유토포스(U-Topos)>
- 유토피아(Utopia)의 어원으로 그리스어‘없다’(U)와‘장소’(topos)의 복합어로서 ‘어디에도 없는 땅’이란 뜻처럼 모두가 원하고 바라는 곳이지만, 이 세상에는 존재할 수 없는 하나의 이상향이다.
나는 레이스(lace)덩어리 안에 내가 바라보는 세상을 담았다. 내가 표현하고자 하는 세계는 모든 개체가 조화를 이루는 세계다. 모든 개체는 하나의 선으로 이어져 있어 본질의 영역에서 상호 소통이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이것이 내가 레이스에서 조형미를 찾아 그리는 이유다. 나는 몰입을 통해 희열의 시간과 마주하며 곡선의 변주는 나만의 레이스가 된다. 이러한 곡선의 변주는 평면 캔버스 위에서 자유롭게 평면과 입체를 넘나든다.
레이스로 된 덩어리는 레이스 자체로 실체임을 보여주는가 하면, 그 실체적인 덩어리가 해체되어 기화(氣化)되는 모습을 만들어 동시에 비실체적인 이미지임을 보여주기도 한다. 또한 형상 내부는 사전 계획 없이 즉흥적으로 그리며 그곳에는 사람, 새 그리고 곰을 볼 수 있다. 그들은 하나의 선으로 연결되어 있으며 자신의 이야기를 하고 있다. 내부는 하나의 사회로서 ‘우리’의 모습을 표현하고 있으며 인간간의 조화(調和)를 형상화 시키려 하였다. 나에게 있어 ‘조화’란 현대사회에서의 인간관계를 의미한다.
이러한 선들은 무정형한 덩어리로 때론 여성의 몸, 날개, 그것의 복잡 다양한 실루엣을 통해 내가 바라보는 세상이 된다. 미세한 선들은 자유롭고 즉흥적인 움직임을 통해 화면 안에서 자율성과 생명력을 보여주고자 한다.
그림 속 씨실과 날실의 집합형상은 우리가 살고 있는 곳이며, 바라는 세계인 것이다. <유토포스(U-Topos)>는 실재하는 세계이자 비실재하는 세계이며, 그것이야말로 세상 어디에도 없는 ‘유토피아(Utopia)’의 이미지라고 생각한다. 이렇듯 나는 세상을 보여 줄 덩어리를 이미지화하고 그 실루엣을 통해 또 다시 세계를 만든다.


Q. 주로 사용하시는 표현 방법과 스타일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본인은 구타에(gutta)를 사용하여 레이스의 장식적인 형식을 섬세하고 돌출된 선묘로 표현한다. 구타에는 튜브(tube)형 염색안료로 짜서 사용하므로 힘의 강약 조절을 요구한다. 이러한 방식은 숨을 멈추고, 팔과 손목을 자유로이 움직이게 한다. 몰입을 통해 나만의 시간과 마주하며 이는 드로잉에 의한 자유로움으로 다가온다. 이것은 즉흥적이며 유희에 의한 직관적 표현을 통하여 머리속에 그려지는 것을 선묘로서 형상을 만든다. 이러한 나의 작업 방식은 조광제의「레이스, 또 다른 회화적 관능의 세계」의 비평글에서 ‘거미줄 잣기(spiderweb spinning)’라는 본인만의 고유한 기법이 되었다.
형상만큼이나 중요한 작품 속 공간은 여백을 염두하며 전체 드로잉을 구축해 나간다. 화면 속 여백의 공간은 겹겹이 쌓이는 레이스 형상에 의해 자유롭게 오고 가며 중요한 비중을 차지한다. 이런 표현 기법은 레이스의 패턴화 되는 장식성에서 머무르지 않고 내면을 형상화한다. 이는 일반적인 레이스의 장식성과 다른 점이라 할 수 있다. 또한 덩어리를 꾀하는 레이스의 겹쳐짐은 평면적 패턴에서 벗어나 입체적 형태로 표현하고자 한다. 하나의 덩어리는 개체로의 또 다른 세계로서 본인이 생각하는 세상인 것이다.


Q.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나의 생각을 레이스로 만드는 과정은 일상생활 중에도 외부의 모든 것과 분리되어 온전한 나만의 시간과 마주할 수 있다. 그것은 눈앞에서 전개되는 장면이 레이스의 모습으로 변형을 가능케 한다.
<유토포스(U-Topos)>연작은 형상에 따라 다음과 같은 소재로 분류할 수 있다.
1. 여성의 몸의 형상으로 구축하였다. 여성의 몸은 자연스러운 곡선을 보여주며 여신의 의미로서 상징화 하였다.
2. 날개의 형상으로 구축하였으며, 이는 현실을 초월한 이상의 세계를 표현해 줌으로써 소재로 하여금 유토피아의 의미를 내포하여 보여주려 하였다.
3. 여성의 몸과 날개 혹은 꽃잎의 모양이 한 화면에 서로 중첩되어 있다. 날개 혹 꽃잎은 여성의 몸에서 자라나고 있는 모습일 수도 있으며 박혀 있는 모습일 수도 있다. 이 두 형상은 다양한 상상적 요소와 함께 신화적 이미지를 표현하려고 하였다.
4. 모호한 덩어리의 집합으로써 인체와 날개가 단순화되며 반복적인 중첩을 보이게 된다. 이는 더 이상 여성의 몸, 날개의 한정적인 모습에서 벗어나 식물의 씨방, 인체 내부의 장기 혹은 치아의 모습으로 또는 우주의 모습 등으로 다양한 이미지를 내포하게 되었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나는 보여주고 싶은 세상에 대한 생각을 이미지화하고 그 실루엣을 통해 또 다시 세계를 만든다. 이러한 나의 유토피아는 억지스럽게 만들어 담는 것이 아니라 원래 있던 것, 감춰진 것을 찾아내 옮겨내는 것이다. 2008년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그 당시에는 의식하지 못했지만 하나의 몸짓, 과정으로서의 또 다른 나를 발견해가는 일이며 그 일은 앞으로 계속되는 진행형인 것이다.
이는 현대미술의 다양함 속에서 ‘나’를 표현하는 새로운 방향을 모색함으로써 나만의 감성을 선묘기법을 통하여 U-Topos연작으로 발표하고 있다. 이렇듯 내가 바라보는 세상을 자연스럽게 담으며, 조금 더 적극적으로 세상 사람들과 나누고자 한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그림은 나에게 주는 선물이자 세상에 주는 선물이다. 나의작업을 통해 얻고자하는 것은 자신과 대면하고, 더 나아가 주변을 살핌으로 ‘우리’를 바라 보았으면 한다. 나에게 그랬듯 그림이 사람들에게 호기심으로 다가와 그들의 일상에서 벗어나 자신과 마주하기를 바라며, 더불어 주위를 살펴 그곳에서 모두의 ‘유토피아’를 찾기를 기대해본다.
더 많은 대중과 함께 또 다른 이상향의 가능성을 모색하여 심화될 수 있기를 바란다.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상상하기


작품

박제경 작가의 작품이 78 점 있습니다.

U-Topos1601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600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600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73cm

U-Topos1600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50cm

U-Topos1600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600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600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502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502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50cm

U-Topos1502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46x38cm

U-Topos15018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24x24cm

U-Topos1501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50cm

U-Topos1501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19cm

U-Topos1501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50cm

U-Topos1501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19cm

U-Topos15007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46x38cm

U-Topos1500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46x38cm

U-Topos1500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500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46x53cm

U-Topos1500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500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500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402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62x130cm

U-Topos1402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24cm

U-Topos14020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24cm

U-Topos14019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24cm

U-Topos14017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24cm

U-Topos1401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401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401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24cm

U-Topos1401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24cm

U-Topos1401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33x24cm

U-Topos14010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27x22cm

U-Topos14009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27x22cm

U-Topos1400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400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302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302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46x38cm

U-Topos13019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301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46x97cm

U-Topos13009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3007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300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30x80cm

U-Topos1300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30x80cm

U-Topos1202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202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24x24cm

U-Topos1602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50cm

U-Topos16020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00x65cm

U-Topos16019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00x65cm

U-Topos16018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00x65cm

U-Topos16017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00x65cm

U-Topos1601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80x130cm

U-Topos1601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80x130cm

U-Topos16010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0x73cm

U-Topos16007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117cm

U-Topos15020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46x38cm

U-Topos1501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117cm

U-Topos1501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73cm

U-Topos15009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402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62x130cm

U-Topos14007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400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302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3018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3010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3008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46x97cm

U-Topos1300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30x80cm

U-Topos1300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30x80cm

U-Topos1203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203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203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91x73cm

U-Topos1203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203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91cm

U-Topos12030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2029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73x61cm

U-Topos12026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53x46cm

U-Topos12025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46x112cm

U-Topos1200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구타
117x80cm

언론보도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