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메인 작품보기 작가보기 큐레이터추천 전시정보 서비스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김은미 Kim, Eunmi

홍익대학교 회화 석사
단국대학교 서양화 학사

이력

[개인전]
2016 Oasis (김리아 갤러리 선정작가전, 서울)
‘즐거움이 가득한’ (탐앤탐스블랙 명동 눈스퀘어)
2013 ‘A melody in humming’ (갤러리두 초대전)
2012 ‘Sprinkle the joy’ (당림미술관 초대전)

[단체전]
2016 ASYAAF (동대문 디자인플라자 ddp, 서울)
Catch your imagination (히든엠 갤러리, 서울)
꿈과 일상 (양평군립미술관, 양평)
2015 ‘6th Lachesis’ (갤러리 이앙)
‘Share - heart’전 (최정아 갤러리)
‘마중물 아트마켓’ (김리아 갤러리 청담점)
‘Peeping of Reminiscence’ (리각미술관)
아트부산 (벡스코)
2014 홍익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 청구전 (HOMA 4F)
신진작가전 ‘Raw regard’ (최정아 갤러리)
Young revolution (ION 갤러리, 싱가폴)
Affordable art fair (F1 pit building, 싱가폴)
Art apart fair (파크로얄피커링 호텔, 싱가폴)
2013 ‘Year end’ (최정아 갤러리)
홍익대학교 대학원 GPS ‘도’전 (HOMA 4F)
ASYAAF (문화역 서울, 284)
‘Merry may’ (최정아 갤러리)
‘kimeunmi’ (cafe 미엘)
청담미술제 (갤러리 두)
도어즈 아트페어 (임페리얼 펠리스 호텔, 서울)
2012 ‘The new faces’ (옆집갤러리)
ASYAAF (문화역 서울 284)
2011 단국대학교 예술대학 서양화과 졸업전 (덕원갤러리)

[작품소장]
개인 소장 다수

인터뷰

[작가의 말]

상상 속 도시를 그리는 작가 김은미입니다.

Q.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대학교 4학년 졸업전시를 준비하며 거의 매일을 그림만 그리면서 생활하던 때가 있었는데요, 그 때 체력적으로는 힘들었어도 완성된 결과물을 보면 뿌듯했어요. 그 기분이 원동력이 되어 조금 오래걸리는 작업을 꾸준히 붙잡고 그릴 수 있었던 것 같아요.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저의 상상 속 형상들이 작품에서는 건물 형태로 구체화되어 현실에 존재하지 않는 공간을 구성합니다. 사람들이 저만의 유토피아 공간을 보고 '이 곳에서는 어떤 삶이 펼쳐질까'하는 상상을 해볼 수도 있어요. 저의 상상 속을 들여다보면서 보는 이도 호기심을 갖고 또다른 상상을 해볼 수 있는 거죠. 뿐만아니라 재미있는 상상을 하면서 생기발랄한 색들로 작업할 때의 제 즐거운 에너지가 전달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Q. 주로 사용하시는 표현 방법과 스타일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작업은 평면 캔버스에 주로 진행하고 다양한 색으로 이루어진 건물, 자연물 등이 화면 가득차게 펼쳐지는 형태입니다. 그림 컨셉에 따라 공간 구도는 늘 새롭게 시도해보고 있어요. 표현방법으로는 아크릴 물감과 유성펜을 주로 사용하고 밑작업-스케치-채색-라인드로잉-마감 순서로 작업이 진행됩니다. 색종이 조각처럼 단단한 작은 면들이 다양하게 모여 하나의 건물을 형성하는데 이 때의 다채로운 색과 유동적인 선의 움직임을 통해 제 그림에서 보여주고 싶은 밝은 에너지를 전달하고자 합니다.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가장 애착 가는 작품은 새로운 그림이 시작되고 완성될 때마다 매번 바뀌는 것 같아요. 최근 진행중인 그림에 요즘 저의 에너지를 쏟고 있기때문에 가장 애착이 가요. 그리고 특별한 작품이라한다면 2010년에 그린 'go round and round'라는 그림이에요. 지금은 저에게 없지만 그 그림을 그릴 때 정말 많은 에너지를 쏟아낸 것 같아요. 고민도 많이하고 완성된 모습이 마음에 들지않아 몇달동안 방치해두었다가 다시 완성시키기도 했고, 그 작품으로 좋은평가를 받았던 적도 많아서 특별하게 기억되는 것 같아요. 무엇보다 지금과는 또다른 저의 에너지와 힘이 담겨있는 것 같아서 작업이 막힐 때 자주 꺼내어 보고 있어요.


Q.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저는 여행 다니면서 각 나라마다 독특한 색감과 재미있는 형태의 건물이나 모양을 기록해오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 자료들은 작업구상을 하거나 작업 진행할 때 많은 도움이 되고 있어요. 또, 영화나 건축잡지같은 것을 보며 아이디어를 얻기도 하고 일상을 사진으로 많이 기록해두는 편인데 이렇게 다양한 시각자료들을 통해 생각을 얻기도 합니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하나의 도시풍경처럼 작업을 진행하는데 '나만의 유토피아'라는 컨셉에 맞게 좀 더구체화된 '나만의' 상상과 형태, 색감, 생각이 담긴 다양하고 단단한 도시로 표현하고 싶어요. 각자가 다른 상상을 하며 호기심을 갖고 그림을 들여다볼 수 있는 풍성한 작업을 위해 많이 고민하고 연구할 계획입니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제가 작업할 때 그러하듯 재미있는 생각과 밝은 에너지가 전달되는 그림을 그리는 작가로 제가 떠올랐으면 좋겠어요.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취미활동이라고 하기엔 어렵겠지만 작품 활동 외에 여행 다니는 것을 좋아합니다. 가까운 곳이든 먼 곳이든 반복되는 현실에서 순간이동을 한 듯한 기분이 제 삶에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어주는 것 같아요.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시간이 지나서 돌아봤을때 후회남지 않도록 매순간을 열심히 살고 즐기는 것이 제가 추구하는 삶의 방식이에요. 요즘 부쩍 시간이 빨리 지나가는 것 같아서 하루하루 더 열심히 꽉차게 보내려고 합니다.


작품

김은미 작가의 작품이 18 점 있습니다.

언론보도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