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메인 작품보기 작가보기 큐레이터추천 전시정보 서비스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이종기 Lee, Jong Kie

홍익대학교 회화 석사
단국대학교 기계공학 학사

이력

[개인전]
2017 초대기획전 (리나갤러리, 서울 삼성동)
2016 개인전 (홍익대현대미술관, 서울 상수동)
Blending (로쉬아트홀, 분당)
2015 FLYING (갤러리 루벤, 서울 인사동)
2014 WHO ARE WE? (갤러리 루벤, 서울 인사동)
JONGKIE LEE IN THE MOON SHINE (문샤인, 서울 서교동)
치포리에서 아침을 (치포리, 서울 문래동)
WHY ME? (갤러리 루벤, 서울 인사동)
2011 금기서화 (갤러리 라이트, 서울 인사동)
2009 가을 맑은 빛 (부남 미술관, 서울 인사동)

[단체전]
2017 아트부산 (해운대 벡스코)
13가지의 상상과 소소한 이야기 (치포리, 서울 문래동)
2016 서울아트쇼 (코엑스)
경기문화 컨텐츠 박람회 초대전 (상상캠퍼스, 수원)
홍익아트꼬뮨전 (예술의전당, 서울)
서울오픈아트페어 (코엑스)
2015 서울아트쇼 (코엑스)
2014 서울아트쇼 (코엑스)
2013 문래아트 플래트폼 (서울시청, 문래예술공장, 화이트박스)
2010 대한민국 미술대전 수상작전 (킨텍스)
1995 대한민국 산업디자인 수상작전 외 다수 (디자인진흥원)

[작품소장]
개인소장 외

[수상/선정]
2010 6.25 60주년 기념 미술대전 특선
대한민국 미술대전 입선
1995 통상산업부 GOOD DESIGN상 수상 외 다수
통상산업부 SUPER DESIGN상 수상
디자인 진흥원장상 수상

인터뷰

[작가의 말]

우리의 전통적 이미지와 대표적 카툰 캐릭터를 사용해서 화면은 밝고 내용은 재미있으나, 좀 더 들여다 보면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 만드는 작업을 하려하고 있습니다.

Q.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초등학교 시절부터 그림을 그리려 하였으며 계기 때문이라기보다는 운명인 것으로 생각합니다.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우리가 가지고 있고 물려받은 정신과 문화의 깊이가 서구화된 현대인의 물질적인 사고 보다 깊고 넓다. 현재를 사는 우리는 가까운 과거의 우리 모습과 정신도 모르는 것이 많을 수 있다.


Q. 주로 사용하시는 표현 방법과 스타일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아름다운 전통적인 유산이나 근현대 우리만의 모습에 세계적이거나 서구적인 대표 캐릭터를 등장시켜, 이질적 두가지 요소의 충돌로 긴장감과 재미를 표현하는 팝아트의 범주에 들수있는 스타일이며 한국적인 배경에 우리에게 늘 친근한 만화 캐릭터들이 등장하니까 감상자가 어렵지 않게 다가올 수 있습니다.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작가가 북촌 한옥마을 가회동 31번지 골목에 한옥을 지으며 첫 번째 구상했던 가회동 31번지 관련 작품들에 애착이 갑니다.


Q.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늘 작품과 관련된 생각하며 지내기 때문에, 수면중 꿈속에서 작업을 하곤하는데 꿈속에서 만들어 가는 작업 내용을 기억하거나 또는 중요한 아이디어면 자다가 일어나서 메모를 해두는 경우도 여러번 있었습니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현대를 사는 젊은이 또는 나이든 사람의 한국인 으로서의 정체성에 관한 질문
현대를 사는 우리는 아주 오래전 부터 우리에게 있었던 정신의 전통을 아름답게 생각 하는가? 에 대한 새로운 질문을 하는 작업이 한동안 계속될 예정이라 생각합니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우리는 아름다운 정신과 문화를 가지고 있다는 기억을 되살리는 작가로...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음악을 좋아합니다. LP와 오디오 매니아 입니다. 많이 듣는 음악은 월드뮤직 ,전세계 음악을 수집해서 몇몇 회원들과 소규모 모임을 하며 감상하는 활동을 오랫동안 하고있습니다.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주변 작가들을 도울 수 있는 기회가 보다 많았으면 좋겠습니다. 작가로서 성장할 수 있는 여러 기회의 장을 만들려 만든 모임이 토론하고 논쟁하며 성장해서 보다 활성화 할 수 있길바랍니다.


작품

이종기 작가의 작품이 86 점 있습니다.

적송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1x73cm

해무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00x100cm

오륙도 4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50x100cm

오륙도 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73x100cm

광안대교

캔버스에 유채
89x146cm

풍경 5

디지털프린트에 아크릴채색
71x91cm

등자리행

디지털프린트에 아크릴채색
61x61cm

장가계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30x40cm

운무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20x40cm

설악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24x41cm

강화 연미정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0x117cm

순천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0x90cm

순천만 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50x117cm

순천만 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80x117cm

백호

캔버스에 혼합재료
100x100cm

풍경 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00x100cm

풍경 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00x100cm

궁남지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45x100cm

삼청동 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40x100cm

삼청동 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40x100cm

삼청동 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40x100cm

선교장 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50x100cm

선교장 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50x100cm

응지당

캔버스에 혼합재료
117x80cm

북촌-3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1x117cm

Do the bartman

캔버스에 혼합재료
65x91cm

마이클 잭슨 쇼

캔버스에 유채
61x73cm

껌이라면 역시

캔버스에 혼합재료
80x100cm

운무

캔버스에 유채
30x60cm

나무

캔버스에 유채
25x35cm

언덕

캔버스에 유채
25x35cm

반가사유상

캔버스에 유채
30x60cm

남산 - 2

캔버스에 유채
80x117cm

영웅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61x73cm

건춘문 - 2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경회루 - 2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경복궁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00x73cm

그네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00x73cm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00x73cm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00x73cm

연못 - 2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73x91cm

연못 - 1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65x91cm

서촌

캔버스에 유채
73x118cm

가회동 31번지 - 2

캔버스에 유채
61x73cm

자화상 2

캔버스에 유채
30x51cm

광화문

캔버스에 유채
41x61cm

가회갤러리-1

캔버스에 유채
61x73cm

한강 5-2

캔버스에 유채
61x91cm

한강 5-1

캔버스에 유채
61x91cm

한강 3-3

캔버스에 유채
20x100cm

한강 3-2

캔버스에 유채
20x100cm

한강 3-1

캔버스에 유채
20x100cm

한강 2-3

캔버스에 유채
50x117cm

한강 2-2

캔버스에 유채
50x117cm

한강 2-1

캔버스에 유채
50x117cm

한강 1-3

캔버스에 유채
50x117cm

한강 1-2

캔버스에 유채
50x117cm

한강 1-1

캔버스에 유채
50x117cm

화성행궁 2

캔버스에 유채
50x73cm

화성행궁 1

캔버스에 유채
61x91cm

호수

캔버스에 유채
40x73cm

한남동

캔버스에 유채
81x116cm

정독 도서관 길

캔버스에 유채
100x65cm

유경 호텔

캔버스에 유채
90x65cm

캔버스에 유채
61x80cm

남산 야경 1

캔버스에 유채
65x100cm

관악산

캔버스에 유채
80x100cm

계동 길

디지털 프린트에 아크릴채색, 유채
30x80cm

화홍문

캔버스에 유채
100x80cm

중랑천

캔버스에 유채
61x73cm

자화상 1

캔버스에 유채
45x51cm

북촌

캔버스에 유채
61x73cm

대문

캔버스에 유채
72x53cm

근정문

캔버스에 유채
45x100cm

계동 이모네분식

캔버스에 유채
150x150cm

가회동 31번지

캔버스에 유채
52x72cm

가회 갤러리

캔버스에 유채
61x73cm

2번 종점

캔버스에 유채
80x100cm

자경전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북촌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경회루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건춘문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화계 이발관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약속 다방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명동 의상실

캔버스에 유채
100x100cm

언론보도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