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메인 작품보기 큐레이터추천 전시정보 서비스소개
로그인
회원가입
성왕현 Sung, Wanghyun

추계예술대학교 동양화 석사
추계예술대학교 동양화 학사

이력

[개인전]
2016 ‘A BLANK DAY’ (갤러리 밈 window gallery, 서울)
‘A BLANK DAY’ (제퍼빈스, 서울)
‘깜깜한 하루’ (갤러리 치포리, 서울)
‘깜깜한 하루’ (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청주)
2014 ‘into The Blue’ (하슬라미술관, 강릉)
2013 WANDERER' (서교예술실험센터, 서울)

[단체전]
2017 ‘신진작가 초대전’ (갤러리GO, 인천)
2016 ‘Spoon Art Show’ (KINTEX, 일산)
‘ASYAAF & Hidden Artists Festival’ (동대문 디자인플라자, 서울)
‘겸재 내일의 작가전’ (겸재정선미술관, 서울)
‘Holy of Holies’ (갤러리 구루지, 서울)
‘미·탐 展’ (상암DMC홍보관 아트갤러리, 서울)
‘후소회 창립80년, 중흥-한국화’ (예술의 전당 한가람 미술관, 서울)
‘우리가 아는 바, 그대로 - 곽요한 성왕현 2인전’ (현대미술공간 C21, 서울)
2015 ‘나는 무명작가다’ (아르코미술관, 서울)
‘기억의 정원’ - 성왕현, 이현희 2인전 (유디갤러리, 서울)
‘vision - 한국화’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서울)
2014 ‘25X25 Art Campaign’ (갤러리 치포리, 서울)
‘Raising Artist’ (갤러리 자작나무, 서울)
‘우민 젊은 기획자 - 길들여지는 밤’ (우민아트센터, 청주)
‘오! 서울’ (갤러리 라메르, 서울)
2013 ‘트라이앵글 아트 페스티벌’ (대구예술발전소, 대구)
‘아시아프’ (문화역서울 284, 서울)
2012 ‘다섯개시선’ (갤러리페이지, 서울)
‘불안과 불완전’ (추계예술대학교 현대미술공간 C21, 서울)
2009 ‘뛰어!넘어!’ (관훈갤러리, 서울)
‘Thirty three Korean Contemporary Art 展’ (gallery H, 서울)
‘[!]느낌표, 동방의요괴들 순회전’ (갤러리27, 경기)
‘Salon des Arts Seoul’ (AT센터, 서울)
‘후소회 한국화 새로운 모색 2009’ - 청년작가 초대전 (세종문화회관)
‘우수졸업작품전 한국미술의 전망' (동덕아트갤러리, 서울)
2008 ‘갤러리 아쿠아 신진아티스트 3차 공모, 영 아티스트 소품 그룹전’ (COEX 아쿠아갤러리, 서울)
‘대안공간도어 OPEN FREE SELLER’ (대안공간 Door, 서울)
‘대안공간도어 제 4회 작가모집’ (대안공간 Door, 서울)

[작품소장]
개인소장 외

[수상/선정]
2016 겸재 내일의 작가 선정 (겸재정선미술관)
제 4회 경향미술대전 장려상
제 3회 대한민국 평화미술대전 특선 외

[레지던시]
2014 ‘HASLLA INTERNATIONAL RESIDENCY’ (하슬라미술관, 강릉)

인터뷰

[작가의 말]

안녕하세요. 작가 성왕현 입니다.

Q.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게 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
그리는 행위가 좋아서 미대에 진학했고, 자연스럽게 그림 그리는 삶을 살고 있습니다.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많은 현대인이 도시의 삶 속에서 느끼는 우울과 상실의 감정을 작품 속에서 길 고양이의 초상과 개별적 대상으로 표현된 집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이는 자본주의 사회의 도시화 현상이 불러오는 원천적 소외의 모습이며 이 시대의 슬픈 초상이라 할 수 있습니다.


Q. 주로 사용하시는 표현 방법과 스타일은 무엇이고,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평면작업의 경우에는 캔버스나 장지 위에 아크릴 과슈로 작업을 진행합니다. 표현방법이나 재료에는 특별한 제한을 두지 않습니다. 늘 새로운 재료와 표현방식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현재 진행하는 작품 군의 시작이 된 작업인 '섬' 이라는 작품입니다.


Q.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도시 변두리의 풍경과 그곳의 길 고양이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동시대를 살아가는 예술가로서, 사람에 대한 애정을 담은 시각으로 우리가 사는 사회의 이면을 들춰내어 발언하고자 합니다. 또한 이를 시각적으로 표현함에 있어 서 회화를 넘어 확장된 시도를 모색하고 있습니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작업을 통하여 위로와 치유를 줄 수 있는 작가가 되고 싶습니다.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책과 영화, 음악은 시대와 장르를 가리지 않고 접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일년에 1~2회 혼자 여행을 합니다.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건강한 삶을 사는 것입니다. 작업하다 보면 놓치고 사는 것이 많아집니다. 신체적, 정신적 건강은 물론 사회와의 관계, 가족 등 삶 전반이 건강한 생활을 하고 싶습니다.


작품

성왕현 작가의 작품이 36 점 있습니다.

불현듯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41x53cm

버스정류장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60x60cm

인공잔디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50x73cm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1x117cm

충정아파트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1x117cm

One-Way Street

캔버스에 혼합재료
50x125cm

Tropical Night

캔버스에 혼합재료
130x96cm

공중곡예

캔버스에 혼합재료
91x91cm

야행성-07

캔버스에 혼합재료
33x22cm

야행성-06

캔버스에 혼합재료
35x27cm

야행성-05

캔버스에 혼합재료
27x22cm

야행성-02

캔버스에 혼합재료
19x19cm

야행성-01

캔버스에 혼합재료
22x30cm

숨다

캔버스에 혼합재료
53x33cm

사이

캔버스에 혼합재료
65x90cm

바다

캔버스에 혼합재료
61x61cm

깜깜한 하루-06

캔버스에 혼합재료
73x50cm

깜깜한 하루-02

캔버스에 혼합재료
22x30cm

깜깜한 하루-01

캔버스에 혼합재료
30x22cm

sunset

캔버스에 혼합재료
40x20cm

풀무덤

장지에 아크릴채색
34x90cm

장지에 아크릴채색
40x44cm

Moonlight Blues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27x72cm

활강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60x60cm

파란밤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28x46cm

Wanderer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24x41cm

집에오는길

장지에 아크릴채색
100x100cm

생선

장지에 아크릴채색, 목탄
100x100cm

순환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130x162cm

Deep Blue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46x65cm

장지에 아크릴채색, 목탄
89x180cm

방치된 풍경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65x45cm

파크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50x73cm

놀이터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65x100cm

점거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61x91cm

Lighithouse

캔버스에 아크릴채색
97x194cm

언론보도

‘2016 겸재 내일의 작가 공모’ 大賞 김선영 씨
겸재정선미술관(관장 이석우)은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2016 겸재 내일의 작가 공모’를 통해 대상에 김선영 씨, 최우수상에 노경화 씨를 각각 선정했다고 밝혔다.
강서포스트
젊은 작가들의 생기발랄한‘끼’
신진작가 발굴 프로젝트로 지난 5년 동안 1천700여 명의 젊은 신인작가를 지원해 온 ‘동방의 요괴들-트라이앵글 아트 페스티벌’전이 10월 3일까지 대구예술발전소에서 열린다.
매일신문
후소회 창립78주년 ‘오, 서울!’展…16~22일까지 갤러리 라메르에서
창립78년째를 맞는 후소회(회장 오용길)는 침체된 한국화단에 활력을 주고 회원작가들의 동기부여를 위해 ‘서울’을 주제로 하여 전시회와 관련행사들을 개최한다. 후소회는 71명의 회원 중 열다섯 명이 미술대학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인기 중견작가들이 포진하고 있다.
이코노믹리뷰
2014년 우민젊은기획자 전시 '길들여지는 밤'
2014년 우민젊은기획자 전시 '길들여지는 밤'이 지난 1일부터 오는 6월 28일까지 우민아트센터 전시장에서 열리고 있다. 이번 전시는 우민아트센터가 젊은 기획자의 인재 양성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우민젊은기획자에 선정된 아트스페이스 이드 대표기 기획·진행했다.
우민아트센터
청주 우민아트센터 '길들여지는 밤'기획전
청주 우민아트센터가 젊은 작가들의 역량을 넓혀주기 위한 무대를 마련했다. '길들여지는 밤'이라 이름 지은 이번 기획전은 오는 6월28일까지 진행된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매주 일요일은 휴관이다.
충북일보
서로 다른 인생의 밤, 희망의 빛을 찾다
칠흑같이 어두운 인생, 두려움으로 가득찬 시련과 고난의 여정을 삶의 일부로 끌어안기 위한 작가들의 작품에서 희망을 만난다.
동양일보
친애하는 당신께… 세상의 모든 절망과 불행으로부터
2014년 우민젊은기획자 공모전인 '길들여지는 밤'展이 6월 28일까지 청주 우민아트센터에서 열린다. 전시는 인생의 시련이나 절망, 그리고 이러한 상황들을 직면했을 때 느끼는 감정들을 '밤'으로 상징하며 작가들의 작품 안에 낮게 깔린 '밤'의 정서들을 심리학적 방법론으로 접근해 풀어내고 있다. 서로 다른 층위의 감정으로 투영된 성왕현, 송유림, 양유연, 이유나+오헬리앙 뒤센, 임지희, 정해련, 황지윤, KKHH 등 10명의 작가들이 참여했다.
대전일보
세월호 비극같은…밤은 왜 오는가
우리가 인생을 살면서 맞닥뜨릴 수밖에 없는 죽음, 공포, 고통, 시련과 절망. 결코 익숙해지기 쉽지 않은 인생의 '밤'들에 길들여질 수 있을지에 해답을 던지는 전시가 열려 관심을 모으고 있다.
중부매일
어둠 끝에서 희망의 빛을 찾다
“절망 속에서도 삶의 끈기는 희망을 찾고 사막의 고통 속에서도 인간은 오아시스의 그늘을 찾는다. 절망은 희망의 어머니 고통은 행복의 스승 시련 없이 성취는 오지 않고 단련 없이 명검은 날이 서지 않는다. 꿈꾸는 자여, 어둠 속에서 멀리 반짝이는 별빛을 따라 긴 고행길 멈추지 말라 인생항로 파도는 높고 폭풍우 몰아쳐 배는 흔들려도 한 고비 지나면 구름 뒤 태양은 다시 뜨고 고요한 뱃길 순항의 내일이 꼭 찾아온다.”(문병란의 ‘희망가’ 중)
충청매일
미술·굿 통해 본 ‘삶과 죽음’
“방수포 덮인 철거지역 집들의 모습은 불치병으로 인한 죽음과 가깝다.” 성왕현 서양화 개인전 ‘into The Blue : 먼 곳으로, 보이지 않는(알 수 없는) 곳으로 사라지다’가 24일부터 9월 30일까지 강릉 하슬라아트월드 하슬라미술관에서 열린다. 지난해 첫 개인전 대표작과 최근작 25점을 전시한다.
강원도민일보
강릉 하슬라미술관서 24일 화가 성왕현 개인전
화가 성왕현이 오는 24일부터 9월 30일까지 강원 강릉시 하슬라아트월드 하슬라미술관에서 두 번째 개인전을 연다.
연합뉴스
[투데이갤러리]성왕현의 ‘충정아파트’
성왕현 작가는 방수포로 뒤덮인 도시의 집들을 그린다. 그는 예전부터 동네 곳곳을 돌아다니며 사진을 찍는 취미가 있었는데, 우연히 방수포로 뒤덮인 공사현장을 목격하게 된다. 마치 바다처럼 울렁이는 퍼런 대지의 모습은 작가에게 강하게 각인됐고, 그는 그것을 화폭에 옮기기 시작했다.
아시아투데이
유디갤러리, 성왕현·이현희 ‘기억의 정원’ 개최
유디치과는 동양화(성왕현)와 서양화(이현희)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미술전시회 ‘기억의 정원’을 오는 11일부터 10월 1일까지 서초구 서초동에 위치한 유디갤러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데일리
유디치과, 성왕현·이현희 작가 ‘기억의 정원’ 전시회 개최
유디치과는 동양화가 성왕현 작가와 서양화가 이현희 작가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미술전시회 ‘기억의 정원’을 오는 11일부터 10월 1일까지 서초구 서초동에 위치한 유디갤러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NSP통신
유디치과, 성왕현·이현희 2인전 ‘기억의 정원’ 개최
유디치과는 동양화(성왕현)와 서양화(이현희)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미술전시회 ‘기억의 정원’을 오는 11일부터 10월 1일까지 서초구 서초동에 위치한 유디갤러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헬스경향
유디갤러리, 동·서양화의 조화 '기억의 정원' 전시회 개최
유디치과는 동양화(성왕현)와 서양화(이현희)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미술전시회 '기억의 정원'을 오는 11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유디갤러리에서 개최한다. 성왕현 작가는 다수의 작품을 통해 자본과 개발의 논리에 의해 사라져 가는 비참한 삶의 공간을 파란 방수포를 배경으로 드러난 앙상한 모습의 집을 통해 표현한다. 또한 삶의 공간에서 떠나간 사람들의 방황하는 기억을 그림 곳곳에서 나타나는 길 고양이라는 소재로 나타내고 있다.
조세일보
유디치과, 미술전시회 ‘기억의 정원’ 10월1일까지 유디갤러리에서 개최
유디치과는 동양화(성왕현)와 서양화(이현희)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미술전시회 '기억의 정원'을 오는 11일부터 10월 1일까지 서울 서초동에 위치한 유디갤러리에서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파이낸셜뉴스
스페이스 우민, 성왕현 '깜깜한 하루'展
우민아트센터(관장 이용미)는 '2016 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세번째 전시로 성왕현 작가의 '깜깜한 하루'를 11일부터 5월 21일까지 카페우민에서 연다.
중부매일
평범한 하루를 담아내다
프로젝트스페이스 우민의 세 번째 전시 성왕현(31) 작가의 ‘깜깜한 하루’가 오는 5월 21일까지 우민아트센터내 카페에서 열린다.프로젝트스페이스 우민은 우민아트센터의 부대시설인 카페우민의 공간을 지역작가 및 유망한 신진작가들에게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동양일보
오늘의 문화예술행사
▲2016 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성왕현 전=5월 21일까지 청주 우민아트센터. 문의=☏043-222-0357.
동양일보
성왕현 개인전 '깜깜한 하루'
우민아트센터는 '2016 프로젝트스페이스 우민'의 세 번째 전시로 성왕현 작가의 '깜깜한 하루'를 진행하고 있다."누군가 공감하는 바가 있다면 그 또한 비슷한 하루를 살아가는 것"이라 말하는 성왕현 작가는 그간의 작업을 통해 재개발지역의 풍경을 담아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상실과 우울에 관한 감정을 그려내는 작업을 해왔다.
충청일보
왕현 작가 '깜깜한 하루'展
우민아트센터는 '2016 프로젝트스페이스 우민'의 3번째 전시로 성왕현 작가의 '깜깜한 하루'를 오는 21일까지 카페우민에서 진행한다."누군가 공감하는 바가 있다면 그 또한 비슷한 하루를 살아가는 것"이라고 말하는 성 작가는 재개발지역의풍경을 담아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상실감과 우울감에 관한 감정을 그려내는 작업을 해왔다.
충북일보
청년 작가들, 더 차분하고 치밀해졌다
"좋은 작품을 고르려고 애를 썼어요. 젊은 작가들이 일본 만화 영향을 많이 받은 것 같아 좀 아쉬웠습니다."(서양화가 박서보) "인간을 주제로 한 작품이 많은 걸 보니 인간성 회복에 대한 갈망이 큰 것 같네요."(사진작가 조세현)
조선일보
사회적 기업 안테나 후원, 성왕현 작가 개인전
사회적 기업 안테나가 후원하는 성왕현 작가 개인전 ‘깜깜한 하루 - A BLANK DAY’가 오는 18일까지 북카페&갤러리 치포리에서 열린다.문래창작촌에 위치한 치포리는 사회적 기업 안테나가 운영하는 북카페로, 작가들과 시민들이 소통하며 쉬어가는 공간이다. 안테나는 더 많은 작가들이 자립적으로 작품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2016년 치포리 갤러리 작가전시공모’를 개최했고, 이를 통해 성왕현 작가의 개인전이 마련됐다.
독서신문
[오늘의 미술, 7.9~10] '깜깜한 하루 _ A BLANK DAY'
성왕현 작가 개인전 '깜깜한 하루_A BLANK DAY'가 열립니다.'사회적 기업 안테나'가 보다 많은 작가가 자립적으로 지속적인 작품 활동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2016년 치포리 갤러리 작가전시공모'를 통해 개최한 이번 전시는 '사회적기업 안테나'가 운영하는 '북카페&갤러리 치포리'는 예술이 공존하는 문래창작촌에 위치해 많은 작가와 시민이 소통하며 쉬어가는 공간입니다.
문화뉴스
[투데이갤러리]성왕현의 ‘숨다’
성왕현 작가의 작품 전반에 등장하는 길고양이는 ‘방황’의 아이콘이자 불안한 현대인의 초상이다.이는 또한 도시의 공허한 하루를 살고 있는 작가 자신의 자화상이기도 하다.작가는 길고양이를 통해 도시 내부에 생존하는 현대인의 삶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했다.
아시아투데이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