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정진경 Jung, Jin-Gyeong

홍익대학교 판화 석사
홍익대학교 판화 학사

이력

[개인전]
2014 일상으로의 초대 (SEDEC 갤러리, 서울)
2012 푸르름을 담다 - 기획초대전 (갤러리 온, 서울)
2011 마주하다 - 초대전 (갤러리 아우라)
2009 BELT선정 작가 전 (유아트스페이스, 서울)

[단체전]
2015 판화, 그러나 새롭다 (아트스페이스 정미소)
아트 울산 (울산)
서울미술협회 초대작가전
2014 서울모던아트쇼 (예술의 전당)
그림이 있는 집 (롯데갤러리 청량리)
2013 우리집에 가면 - Shinhan Young Artist Festa 작가 선정 (신한갤러리 역삼)
첸나이 쳄버 비엔날레 (인도)
홈쇼핑 우수작품 전시회 초대작가 특별전
2012 부산국제아트페어 (BEXCO, 부산)
Interlink Printmaking (인도네시아 한국문화원)
Putting a uncommonday in the vessel (한가람미술관 갤러리 175)
황금핀 (갤러리 현)
오인작전, 이미지 가감승제전 (아트컴퍼니 긱)
2011 제 3회 Morden art show (China)
2010 KASF - Korea Art Summer Festival 2010
제16회 행주미술대전 (고양국제꽃박람회장)
그릇되기 展 (씽크씽크미술관)
2009 Line Factory 展 - 2인전 (갤러리 M)
Nine Springs 展 (스피돔 갤러리)
국제 판화의 흐름전 (안양 알바로시자홀)
2008 C.M.Y.K 감산혼합전 (갤러리 영)
삼랑성역사문화축제 미술전시 “강화별곡” (신세계갤러리 인천점, 부평역사박물관)
The First International Print Exhibition (Yunnan, China)
서울미술협회전 - 제 2회 서울청년작가초대전 (서울시립미술관 경희궁 분관)
1st 끌림의 법칙전 (조르바 더 그릭)
2007 LOVERINT 창립전 ‘Brunch’ 전 (갤러리 창)
제 9회 한국우수미술대학원생 초대전 ‘지성의 펼침전’ (안산 단원 전시관)
The Capitals-Sydney & Seoul (나스갤러리, 호주)
LOVERINT “Edition for you” (덕원갤러리)
The Capitals Project “HIPA” (한전플라자갤러리)
충무갤러리 기획공모전 - “황학동 만물시장” (충무아트홀 충무갤러리)

[작품소장]
개인소장 다수

[수상/선정]
2009 ART EDITION 선정 작가
2008 The First International Print 입상
2006 현대판화가협회공모 - 입선
제 16회 행주미술대전 판화부분 장려상

인터뷰

[작가의 말]

정진경입니다. ^^

중학교 때 잠깐 다닌 미술 학원이 너무 좋았습니다. 전공과 전혀 상관 없이 잠깐 그렸던 그 느낌이 고등학교 때도 계속 생각나서 부모님을 설득해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미술을 시작하게 된 계기는 그냥 좋아서~ ^^입니다.

Q. 추구하시는 작품 스타일이 궁금합니다.
작품 표현 방법은 드로잉, 판화, 아크릴화, 입체도 조금씩 합니다. 한 가지 표현 방법만 추구하지 않고 표현하고 싶은 느낌이 있으면 여러 분야를 혼합하여 합니다. 심플하고 담백함을 작품에 담고자 하는데 그래서 한 작품에서 표현되는 이미지, 색 등을 최대한 절제해서 합니다. 절제라기보다 최소한의 표현으로 깊이감을 표현하려고 합니다. 한 가지 색을 여러 번 채색하여 가볍지 않은 무게감을 싣고 멀리서 봤을 때에는 깔끔한 단색의 표현이지만 가까이에서 봤을 때 작은 터치들의 흔적이 보는 이로 하여금 작은 파장을 느끼게 합니다. 일상의 사물들을 많이 표현하기 때문에 소재와 표현하는 재료들은 우리들이 많이 사용하는 재료(연필, 펜, 아크릴 물감)로 하는 대신 나만이 표현할 수 있는 느낌을 전달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사람의 마음을 전달합니다. 더 솔직히 말하면 저의 마음을 표현합니다. 사물의 이미지, 주변의 모습을 담지만 그 속에 제가 바라보는 시선을 담습니다. 사물의 모양이 다르고, 쓰임이 다르듯 사람들의 모습과 개성이 모두 다름을 인정하고 존중하자는 말을 작품에서 하고 있습니다.(그게 얼마나 어렵고 힘든 일인 줄 알고, 중요함을 알기에 노력합니다.) 작품 제목이 서술 형식이 많은데요, 그 속에 저의 마음이 담겨 있습니다.^^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몇 년 전부터 엽서 크기의 드로잉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큰 일을 겪고 나서 그 시간을 견디기 위해 저도 모르게 밤마다 작은 종이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는데 그때 시작한 드로잉으로 다양한 작업을 하고 있어요. 지금도 틈틈이 하고 있는데 그 작은 드로잉들이 좀 특별하네요.


Q. 작업에 대한 영감은 어디에서 얻는지 궁금합니다.
제가 생활하고 보고 느끼는 모든 것에서 작업의 소스를 얻습니다. 책, 영화 등에서 특히 많이 얻지만 길을 가다가도 뭔가를 보게 되면 사진을 찍고 항상 들고 다니는 작업 노트에 그리거나 적습니다. 그때의 생각, 느낌 등을 글과 그림으로 메모한 다음 작업으로 옮길 때 제목으로 사용하기도 합니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페인팅을 얼마 전부터 시작했습니다. 어떤 변화와 느낌이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페인팅 작업으로 조금의 변화를 맞게 될 것 같습니다. 그림을 그리면 그릴수록 판화가 그리워 집니다. 여건상 하지 못했던 판화를 다시 할 계획이고 입체 작품과 드로잉의 크기를 좀 더 크게 해서 다양한 표현을 해 볼 계획입니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별말 하지 않지만 마음이 전해지는 사람.^^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영화 보는 거 좋아합니다. 서점에 가서 그냥 이것 저것 보면서 노는 거 자주하고 머리 복잡할 때 걷습니다. ^^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잘 먹고 잘사는 게 목표입니다. 그 안에 그림도 있고 사람도 있고 다 있는 것 같아요.^^


작품

정진경 작가의 작품이 22 점 있습니다.

언론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