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많은 서비스를 이용하시려면
로그인 해주세요.
로그인
회원가입
나형민 Na, Hyoung Min

서울대학교 미술학 박사
서울대학교 동양화 석사
서울대학교 동양화 학사

이력

[개인전]
2013 7회 개인전 地平_ Beyond the Horizon (공아트스페이스, 서울)
2010 6회 개인전 Nostalgia (포월스 갤러리, 서울)
2009 5회 개인전 NOWHERE (갤러리 쌈지, 서울)
2008 4회 개인전 The Final Frontier (노암갤러리, 서울)
2007 3회 개인전 Wings of Desire (대안공간 미끌, 서울)
2006 2회 개인전 WHERE IS WHERE? (갤러리 가이아, 서울)
2004 1회 개인전 (공화랑)

[단체전]
2014 Lost Horizon (호암교수회관, 서울)
시대와 감성전 (해든뮤지움, 인천)
2013 THE FIRST 전 (성남아트센터, 성남)
불특정의 지층 전 (산토리리갤러리, 서울)
광화문국제아트페스티벌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서울)
FABLES OF TIME (DMC Exhibit Hall, bcs 갤러리, 서울 / Long Island City, 미국)
Second Wave 2013 (Rathausgalerie, Kaarst, 독일)
스무살, 평화를 열치다 (강화종합전시관, 인천)
2012 세계일보 창간 22주년 기념전 한국현대미술전 - 점·선·면 (경희궁미술관, 서울)
봄의 향기 전 (영아트갤러리, 서울)
산수정신 전 (신한갤러리, 서울)
2011 COLOR series - I 파란 꽃 Blue Flower 전 (갤러리거락, 서울)
한국화 - 옛 뜰에 서다 전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서울)
몸과 재앙 - 天地不仁 (경희대학교 미술관, 서울)
한국화 8인 초대전 - 전통과 변주 (리서울갤러리, 서울)
2010 The more, the better 선화랑 개관 33주년 기념전 (선화랑, 서울)
한의학과 미술의 만남 '몸을 탐하다' (갤러리 아트사간, 영천예술창작스튜디오전시실)
非覺之夢 나형민_홍원석展 (포월스 갤러리, 서울)
(亞·世·我)ASIA: Asia Space Identity Art (경희대학교 미술관, 서울)
IMAGE IN DIALOG (한전프라자 갤러리, 주일한국대사관 한국문화원 갤러리 미)
2009 우림화랑 개관 35주년 畵香春信 (우림화랑, 서울)
아트인생 프로젝트 2탄 - 의정부 부대찌개 49인분 展 (의정부 예술의 전당)
2009 피스드림아트페스티벌 한국-스페인 현대미술제 '본질에 대하여' (Centro de las Artes de Sevilla, 세비아, 스페인)
키프로젝트 - 合流 (영아트갤러리, 서울)
ArtRoad 77 - With art, With artist! (아트팩토리, 파주)
인천아트페어 2009기획전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인천)
동양화 새천년전 - 한국화의 현대적 변용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서울)
현대미술의 Vision 2009 (세종문화회관미술관, 서울)
제 6회 한중수묵화교류전 - 문인화 (의재미술관, 광주)
Beyond Image (갤러리 MOA, 파주)

[작품소장]
개인소장 외

인터뷰

[작가의 말]

1972년 강원도 화천 출생이며 1991년도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동양화과에 입학하였으며 동대학원 석사, 박사 과정을 수료하였다. 공아트스페이스, 갤러리 쌈지, 노암갤러리 등등 개인전 7회 외 다수의 국내외 그룹전에 참여하였으며 현재는 경희대학교 미술대학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어려서부터 어머니께서 지난 달력 종이를 떼어 주시면 그 뒷면에 빼곡히 그림 그리기를 좋아했었지만 본격적으로 시작하게 된 계기는 고등학교 2학년 때 미술 과제로 제출한 풍경 수채화를 미술 선생님이 보시고 미술 대학으로의 진학을 적극적으로 권유하셔서 시작하게 되었다.

Q. 추구하시는 작품 스타일이 궁금합니다.
동시대성이라는 최근의 유행에 민감하게 반응하기보다 진정성을 바탕으로 한 超유행, 超역사적인 미술에 대한 근원적인 정의, 역할에 대한 보다 많은 고민과 창의적인 작업을 추구하고자 한다.최근에는 지평(Horizon)을 소재로 많은 작업을 하고 있는데 본인의 작업에서 지평선이란 기대의 대상이자 다다를 수 없는 경계를 의미하는 것으로 이를 기반으로 한국적 풍경의 정서를 표현하고자 한다.


Q. 작품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한국적 정서를 바탕으로 하면서 한국인만을 위한 작품이 아니라 세계인이 공감할 수 있는 고유성과 보편성을 공유하고자 한다.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특별한 작품이 있으신가요?
가장 대형 작품인 <Stairway to Heaven>에 애착이 많이 가는데 오랜 기간 동안 정성을 쏟았을 뿐만 아니라 이상향에 대한 작품의 주제 의식이 잘 드러나 있기 때문이다.작업의 주제를 간단히 이야기하면 뭉게구름 가득한 지평 너머에 있음직한 이상 세계에 대한 우리의 시선을 '이상으로 덮어진 현실경(現實境), 현실로 덮어진 이상향(理想鄕)'으로 표현한 것이다.


Q. 작업에 대한 영감은 어디에서 얻는지 궁금합니다.
인위적으로 영감을 추구하기보다 소소한 주변의 일상과 환경의 세심한 관찰을 통해 작업의 소재와 영감을 자연스럽게 도출하려고 한다.


Q. 앞으로 작업 방향은 어떻게 되시나요?
한국적 정서를 바탕으로 하면서 한국인만을 위한 작품이 아니라 세계인이 공감할 수 있는 고유성과 보편성을 공유하고자 한다


Q. 대중들에게 어떻게 기억되길 바라시나요?
유능한 작가로서의 성실한 작품 활동은 물론 개인적인 삶에서도 존경 받는 작가, 교육자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자 한다.


Q. 작품 활동 외에 취미 활동이 있으신가요?
물과 관련된 활동을 많이 좋아한다. 낚시 또는 수영 등등.


Q. 작품 활동 외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대중과 소통하는 창작 활동 외에도 미술이 어렵거나 먼 존재가 아니라 누구나 부담 없이 미술을 향유할 수 있는 사회적 환경을 만들고 싶다는 교육자로서의 개인적인 목표가 있다.


작품

나형민 작가의 작품이 18 점 있습니다.

언론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