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24시간 혜택! 그림렌탈 80% 할인받기 >

신규고객 첫 렌탈 33,000원

권신홍

Gwon, Shin Hong

중앙대학교 서양화 석사
중앙대학교 서양화 학사

16점의 작품
16점의 작품
개인전
2019 LUCKY, LUCKY! (경리단길 아트앤디자인페어 팝업갤러리)
very, very, VERY! (김리아갤러리 청담)
CHERRY BLOSSOM BLUES (갤러리스탠 by ACNY)
2018 NICE TO MEET YOU! (스탠아트센터 용인)
2017 보이지 않는 빛 : 빛이 머무는 시간과 공간 (탑골미술관, 서울)
IN THE WHITE (퍼블릭갤러리, 서울)
단체전
2019 100movies100artists (롯데에비뉴엘아트홀)
아트부산 2019 (벡스코 부산)
3331 ART FAIR TOKYO (도쿄 일본)
2018 IBK기업은행 신진작가 공모전 (기업은행 본점)
대구아트페어 2018 (엑스코 대구)
100albums100artists (롯데에비뉴엘아트홀)
'우리, 함께하게' (비디갤러리 서울)
ROOM.021 (퍼블릭갤러리)
2017 프린트베이커리x네이버아트윈도 ‘오직, 순수, 회화’ (프린트베이커리 삼청, 서울)
미술 프로젝트 현대 미술과의 첫 만남 ‘나를 찾아서’ (판교노인종합복지관, 성남)
Art in Everyday Life (ADM갤러리, 서울)
MICROMASS (스탠아트센터, 용인)
Ways of Seeing Project ZAKA 전시 및 프로젝트 (Ways of Seeing, 서울)
반려-너와나의시간 (갤러리호, 서울)
아트부산2017 (벡스코, 부산)
외면화된 결과 (퍼블릭갤러리)
한류콜라보 전 (코트라 양재)
2016 탑골미술관 신인작가 지원사업 공모전 ‘도약의 단초’ (탑골미술관, 서울)
Seventeen Windows : neighborhood project (북촌한옥마을, 서울)
어포더블 아트페어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서울)
2015 네이버x오픈갤러리 ‘어른을 위한 원더랜드’ 기획전 (네이버 사옥, 성남)
2012 야간공원 기획전 (뚝섬유원지 자벌레시티a갤러리, 서울)
제1회 중외제약 영아트어워드 (공평갤러리, 서울)
BIEAF2012 국제신진작가발굴전 (부산은행갤러리, 부산)
2011 팀프리뷰 크리스마스 아트 시스템 선정작가 (교보문고 광화문, 서울)
2010 [그곳엔 그들도 있었다] 석사학위청구전 (중앙대학교 중앙문화예술회관, 서울)
2009 부천 판타스틱 영화제 개막전시 [Black&White] (부천시청, 부천)
아시아 대학생 청년작가 미술축제 (기무사, 서울)
작품소장
2018 IBK 기업은행 소장
(주)금강엔지니어링 소장
2017 (주)태성바이오 소장
개인소장 외
수상/선정
2018 IBK 기업은행 신진작가 공모전 우수상 (IBK 기업은행)
2017 프린트베이커리x네이버아트윈도 ‘오직, 순수, 회화’ 작가 선정
2016 탑골미술관 신인작가 지원사업 공모전 최종 작가 선정
2012 BIEAF2012 국제 신진작가 발굴전 금상
2011 제 1회 중외제약 영아트어워드 입선
기타
2019 그랑핸드 시즌한정 쇼핑백 협업
2018 미메시스 출판사 테이크아웃 시리즈 <우리집 강아지> 일러스트
(주)지스마트글로벌 미디어파사드 협업
큐어커피바 전시프로젝트 Charming, Comfortable, Blue. 기획 및 참여
트리스트 서울 <Between Place> 전시 기획
2016 써티마켓 프로젝트 ‘White Cube’ 기획
2014 교육부 선도대학 육성 지원 사업 ‘전공자x비전공자 협업 프로젝트 [I’m Fine] 기획 및 진행
2013 중앙대학교 신진작가 기획전 ‘청년정신’ 전시 기획

작가의 말

안녕하세요 :)
보이지 않는 빛이 머물다간 시간, 머물고 있는 시간의 빛에 대한 이야기를 '노인'이라는 공간에 담고 무수한 빛과 어둠이 자리했던 공간, 장소, 사물에 대한 이야기, 함께 살아가는 반려자(동물)에 대한 이야기 등을 하고 있는 권신홍 입니다.

작가들은 본인의 세계관이 다들 있을텐데,
저는 제가 아예 되어보지 않은, 경험해 보지 못해서 상상은 가능하지만
결국 이른 나이에 죽게 된다면 되어보지 못할 '노인'을 그립니다.
세상에 존재하게 되면 누구나 겪게 될 그 물리적 퇴화과정을 아직은 상상으로 그려보지만
결국에는 제가 지향하는 삶을 살아가며 함께 잘 나이들어가고 싶기 때문이기도 해요.

앞으로도 본능적이고 직관적인 언어를 구사하는 '회화'라는 매체를 통해 무형의 감각으로 존재하는 '빛'에 대한 큰 흐름의 이야기들을 공감각적 예술로 확장해 보고자 합니다.

제 그림 속의 나이든 소년(OLD BOY!), 나이든 소녀(OLD GIRL!) 처럼
삶의 가치관이 잘 녹아든 시간과 빛이 여러분 곁에 항상 머물 수 있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