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와 함께 감상하는 일상의 그림

장소  |  구름바이에이치 라이프스타일디렉터 하연지의 집

작가  |  이윤경, 이상원

여기 갤러리를 방불케 하는 멋진 집이 있습니다. 키즈&리빙 편집매장 구름바이에이치(www.gurmbyh.com)를 통해 합리적인 생활용품을 소개하고 있는 하연지. 그가 그림렌탈 서비스를 통해 새롭게 발견한 그림 취향에 대해 들려주었습니다. 아이가 더 좋아하는 그림으로 새하얀 도화지처럼 말갛고 예쁜 집에 정겨운 이야기가 담뿍 담겼습니다.

interview

아이가 있는 집이라고 믿기지 않을 정도로 집이 깔끔하고 감각적이네요. 마치 갤러리 같기도 하고요.

벽이 하얗고 면적도 넓은 편이라 그림을 걸면 좋겠다고 늘 생각했었어요. 일과 육아를 병행하다 보니 갤러리에 갈 시간도 없고, 어떤 작가의 작품을 골라야 하는지도 막막해서 미루고 있었죠. 오픈갤러리의 그림렌탈 서비스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되고 사이트를 통해 그림을 고르면서, 다양한 종류의 좋은 작품이 많아서 조금 놀랐어요. 또 한 가지 놀라운 점이라면 ‘그림 취향’에 대해 발견하게 된 계기된 것이에요. 취향이 분명한 편이고, 우리 집에는 풍경 사진이나 산수화를 거는 게 어울릴 것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는데, 막상 눈에 들어오는 작품은 조금 다른 것들이었거든요.

취향을 새롭게 발견한 계기가 되었다는 이야기가 인상적이에요. 당신의 ‘그림 취향’에 대해 더 듣고 싶어요.

공통점을 생각해보면 ‘일상’이라는 단어로 표현될 수 있을 것 같아요. 그런 점에서 이윤경 작가의 작품이 참 좋았어요. 어린 시절 장롱을 열면 볼 수 있는 장면인데, 요즘은 침대 생활을 하니까 이불장이라는 개념이 잘 없잖아요. 친근하면서도 엄마 생각도 나고, 정리가 안 되고 흐트러진 모습도 좋았어요. 이상원 작가의 작품은 우리가 일상적으로 마주치는 풍경이 담긴 작품이라 눈이 갔어요. 놀이공원, 스키장 등 늘 가볼 수 있는 장소가 그림으로 표현되니 현대적이면서도 색달라 보이기도 하고. 아이들도 엄마랑 같이 갔던 곳이라고 기억을 해주고, 재미있어해요. 아이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소재가 된다는 점도 집에 그림을 거는 중요한 이유가 될 수 있을 것 같네요.

오픈갤러리를 통해 그림렌탈 서비스를 이용한 소감을 들려주세요.

그림을 고르면 배송은 물론 큐레이터가 함께 와서 그림의 위치나 간격까지 살펴 설치를 해주니까 신경 쓸 것이 전혀 없어요. 사실 액자 하나 사놓고도 이런저런 핑계로 거는데 1~2년씩 걸리잖아요. 또 우리 집에 걸렸을 때 느낌을 렌탈을 통해 경험할 수 있다는 점도 좋았어요. 아무리 마음에 든다고 해도 실제로 걸어보고 경험해보는 것 만큼 확실하게 알 수 있는 방법은 없으니까요.

당신의 공간에 '그림'을 걸고 난 후 감상을 적어주세요.

평소 현대적이고 편안하게 감상하기 좋은 사진에 비해 그림은 좀 어렵다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집에 그림을 걸어보니 사람들이 왜 원화 작품을 수집하는지 이해가 되더라고요. 무게감과 압도적인 느낌이 모니터로 본 것과도 확실히 달랐어요. 집안에 은근히 퍼지는 유화 냄새, 붓 터치에서 느껴지는 손맛···. 감도가 다르다는 게 이런 것이구나 하고 느끼고 있습니다.

작가 이윤경

4인 가족 Ⅰ

캔버스에 유채, 162x130cm (100호), 2010


렌탈요금: 250,000 원 /월 (VAT 포함)

구매가격: 8,000,000 원

작가 이윤경

4인 가족 Ⅱ

캔버스에 유채, 162x130cm (100호), 2010


렌탈요금: 250,000 원 /월 (VAT 포함)

구매가격: 8,000,000 원

작가 이상원

Ski Resort

캔버스에 유채, 97x130cm (60호), 2006


렌탈요금: 150,000 원 /월 (VAT 포함)

구매가격: 9,000,000 원

문의